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윤철 재난안전관이 11일 시청 율동관에서 폭염 등 재난대비 종합안전대책을 발표하고 있는 모습
 김윤철 재난안전관이 11일 시청 율동관에서 폭염 등 재난대비 종합안전대책을 발표하고 있는 모습
ⓒ 성남시 제공

관련사진보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것은 국가와 지방자치단체의 가장 중요한 의무입니다."

성남시는 11일 오전 시청 율동관에서 시정브리핑을 열고 풍수해, 폭염, 안전사고 등 각종 재난을 대비한 종합안전대책을 발표했다.  

김윤철 재난안전관은 "재난은 가까이서 언제든 일어날 수 있다는 마음가짐으로 오직 시민의 안전만을 바라보고 예방에 힘써 '안전도시 성남'으로 우뚝 서겠다"며 시정방침을 공개했다. 

이와 관련 시는 철저한 사전점검과 드론을 활용한 안전점검, 특수형광물질 도포사업으로 침입범죄 방지, 시민순찰대 확대운영, 재난대응훈련과 VR기반 시민안전체험 교육 운영 방침을 밝혔다. 

현재 시는 장마철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인한 풍수해 예방을 위해 점검 및 조치를 마쳤다. 지난 5월말까지 침수 우려지역, 급경사지 등 57곳 재해취약지와 61곳 재난 예·경보시설의 현장 사전점검을 마치고 점검결과 정비가 필요한 곳에는 시설물 파손 수리, 배수로 준설 등 필요한 조치를 취했다. 

또한 기후변화 등으로 기승을 부리고 있는 폭염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무더위쉼터 확대운영에 나선다. 시는 ▲ 207곳 무더위 쉼터 지속 개방 운영 ▲ 재난취약계층 2천여 명 대상 24시간 무더위 쉼터 10곳 마련 ▲ 200곳 폭염방지 그늘막 설치 ▲ 버스승강장 9곳 쿨링포그·역주변 3곳 쿨스팟 설치 ▲ 폭염특보시 15개 주요노선 살수 작업 등을 실시한다. 

온열질환자 발생에 대비해 방문간호사 등 45명이 건강취약계층 1만6122가구를 대상으로 대상자별 건강상태에 따라 주 1회에서 분기별 1회 이상 가정방문 또는 안부전화를 해 건강을 확인한다. 경로당, 복지관 등을 돌며 예방교육도 병행한다.       
    
땅 속 열수송관 점검을 위해 드론을 활용한다. 시는 드론에 열화상카메라를 장착해 열수송관 상태를 감지하는 방식을 전국 처음으로 지난 3월에 도입해 하천, 임야 등 접근이 곤란했던 지역과 주요간선도로 약 30km를 점검했다. 6곳의 이상 징후 의심지역을 발견해 안전사고 예방 효과를 거뒀다.         

관내 침입범죄 예방을 위해 특수형광물질도포사업을 실시한다. 시는 지난 2014년부터 2018년까지 주택밀집지역, 노후빌라, 공동주택 등 모두 4만9880곳에 6억3200만 원을 투입해 특수형광물질 도포사업을 추진했다.  그 결과 2013년 1831건 발생했던 침입범죄가 2018년 446건으로 대폭 줄었다. 이는 6년 전 대비 76%나 감소한 수치로 침입범죄가 제로화가 될 때까지 시는 사각지대를 찾아내며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시민순찰대도 확대운영에 나서고 있다. 올해 3월부터 11개동에서 재난·재해·범죄 예방활동을 펼치고 있는 214명의 시민순찰대는 여성안심귀가, 응급환자 구호, 어르신 도와드리기 등 1754건의 활동을 하며 사고 예방에 실질적 도움을 준 것으로 집계됐다. 

이 밖에도 시는 골든타임 내 화재를 진압하기 위한 소방시설 확대, 실전과 동일한 재난대응 훈련, 안전사고의 대처능력을 높이기 위한 시민안전체험, 안전사고 대비 시민안전보험 가입 시행 등을 통해 시민 안전을 확보하는 데 전력 투구할 계획이다.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그리고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2014 지방선거 특별취재팀><2017.12월 뉴스게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