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둥지상자를 찾아온 무자치
 둥지상자를 찾아온 무자치
ⓒ 안광연

관련사진보기

   
지난 12일 대전 월평공원에 설치된 곤줄박이 둥지에는 특별한 사건이 발생했다. 바로 '무자치'라는 뱀이 등장한 것이다.

그런데 곤줄박이는 자신의 알을 찾아온 무자치를 공격해 알을 지켜냈다. 평상시 뱀을 무서워하는 나로서는 도저히 할 수 없는 일을 곤줄박이는 해낸 것이다. 

새들의 모성의 위대함을 느끼게 해주는 순간이었다. 올해 둥지상자를 찾은 곤줄박이가 무사히 이소하기를 기대해 본다. 

대전환경운동연합은 대전의 생태보물로 알려진 월평공원에 약 200여개 이상의 둥지상자, 일명 새집을 달아주었다. 매년 곤줄박이, 박새, 흰눈썹황금새 등의 새들이 둥지상자를 찾아 번식하고 있다.
 
 무자치를 공격하기 시작하는 곤줄박이
 무자치를 공격하기 시작하는 곤줄박이
ⓒ 안광연

관련사진보기

   
 무자치를 향해 돌진하는 곤줄박이의 모습
 무자치를 향해 돌진하는 곤줄박이의 모습
ⓒ 안광연

관련사진보기

   
 공격에 떠나가는 무자치의 모습
 공격에 떠나가는 무자치의 모습
ⓒ 안광연

관련사진보기

 
 둥지상자를 찾은 곤줄박이 한쌍
 둥지상자를 찾은 곤줄박이 한쌍
ⓒ 안광연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날로 파괴되어지는 강산을 보며 눈물만 흘리고 계시지 않으신가요? 자연을 위한 활동이 필요하시면 연락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