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남 고성 당황포 거북선체험관.
 경남 고성 당황포 거북선체험관.
ⓒ 고성군청

관련사진보기

 
이순신 장군이 왜선 31척을 격침한 '제2차 당항포해전 승전일'을 기념하는 축제가 열린다.

경남 고성군은 오는 4월 26~28일 사이 고성읍과 회화면 당황포관광지 일원에서 "제18회 당항포대첩축제"를 연다고 밝혔다.

이순신 장군이 이끄는 수군이 제2차 당항포해전에서 왜선 31척을 격침한 날짜는 선조 27년으로, 1594년 4월 23일(음력 3월 3일)이다.

고성군은 지난해까지 매년 7월에 개최하던 당황포대첩축제를 올해부터는 제전향사일인 4월 23일이 속한 주의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축제기간으로 정했다.

특히 올해 최초로 당항포대첩의 역사적인 의미를 강화하기 위해 당항포대첩 축제 승리의 대행진(거리 퍼레이드)을 진행하고 고성읍 송학동고분군에서 개막식을 개최한다.

첫째날 오후 6시 고성읍 시가지 일원에서 해군 군악대, 의장대, 충무공 이순신, 조선수군, 의녀 월이, 농악대 순으로 160여명 인원이 참여하는 승리의 대행진이 열린다.

이어 이날 오후 7시 30분부터 송학고분군 특설무대에서 개막식이 열린다. 개막식은 프로젝트 공연 어울림콘서트를 시작으로 대형LED 전광판을 통해 당항포대첩 홍보영상물 상영, 레이저쇼, 한국무용이 조화된 멀티미디어쇼, 화려한 불꽃놀이가 펼쳐진다.

가수 조항조, 서지오와 예술팀 공연이 화려한 무대를 선보인다. 또 지역 특산품으로 만든 다양한 먹을거리가 선보인다.

27~28일 사이 당항포관광지 이순신테마공원에서는 '이순신 문화마당'(보컬라이브, 마술, 비누방울공연), '이순신 체험마당'(장군복체험, 이순신 가면만들기), '전통문화마당'(고성농요 공연, 굴렁쇠 등 전통놀이), 거북선마당 체험행사(거북선 목걸이 색칠하기) 등이 벌어진다.

그리고 숭충사, 거북선전시관, 충무공전승기념탑, 당항포해전관, 충무공디오라마관 등 이순신 테마 공간으로 구성된 이순신테마공원을 둘러보며 생생한 역사 체험학습을 할 수 있다.

고성군 관계자는 "이순신 장군의 당항포대첩 승리의 역사적 의미를 알고 호국정신을 되새기는 뜻깊은 축제가 될 것"이라며 "따뜻한 봄날 온가족이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마련된 당항포대첩축제에 꼭 방문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