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협약식 모습 .
▲ 협약식 모습 .
ⓒ 이경호

관련사진보기



대전환경운동연합은 25일 오후 3시 법동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에너지 절약 100만 가구 운동의 일환인 '에너지 절약! 한마음으로!'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대전도시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민들의 에너지 절약과 저소득층의 에너지 복지 지원을 위한 이번 협약식은 국내 최대 에너지 전문 NGO 네트워크인 에너지시민연대가 주최하고 대전환경운동연합과 대전도시공사가 공동으로 주관했다. 최정우 대전환경운동연합 공동의장을 비롯해 백명흠 도시공사 이사와 한마음 아파트 대표 등 약 20여 명의 관계자가 함께했다. 

대전지역 영구임대주택 단지 내 가구를 중심으로 1년간 한마음아파트에서 에너지 절약 교육 및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현장 방문을 통한 선풍기, 에어컨 필터 등의 청소 지원이 주요 사업 내용이다. 

이들은 정기적인 에어컨 필터 청소와 관리로 실내공기 질 개선은 물론 5~10% 정도에너지 효율이 향상돼 전기 절전 및 온실가스 감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전환경운동연합은 '에너지 절약! 한마음으로!'가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사업의 운영, 집행 총괄한다. 대전도시공사는 사업의 취지에 맞는 아파트 및 지원 대상자를 선정하고 사업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기획 및 평가, 홍보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기로 협의 완료했다. 

최정우 대전환경운동연합 상임의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지역의 시민단체와 공공기관이 협력하여 저소득층에 에너지 복지를 실현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사업이 진행하게 되어 기쁘고 반갑다. 지속해서 더 확장되어서 지역의 소외계층에게 더 많은 혜택이 이루어졌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도시공사 백명흠 이사는 "한마음 아파트의 에너지 절약이 실천되어 기쁘다. 에너지 복지뿐만 아니라 협치와 협력사업의 모델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의 공기업과 시민단체가 협력 속에 지역 내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재생 에너지 설치 지원과 새로운 형태의 에너지 복지 지원의 시발점이 될 것으로 많은 관심과 기대가 모인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날로 파괴되어지는 강산을 보며 눈물만 흘리고 계시지 않으신가요? 자연을 위한 활동이 필요하시면 연락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