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18일부터 4월 11일까지 '제2기 고양시 소셜기자단'을 모집한다.

지난 2017년 출범한 고양시 소셜기자단은 시민이 직접 취재한 각종 시정 소식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생생하게 전달하며 시와 시민 사이의 메신저 역할을 해왔다.

올해 제2기 소셜기자단은 모집 분야의 제한없이 통합해서 50명을 선발한다. 지난 제1기 기자단은 8개 분야로 나워 선발해 정해진 주제 안에서만 기사를 작성해야 했다. 그러나 더욱 자유로운 취재 환경을 마련해주기 위해 올해부터는 모집 분야 제한을 없앴다.

거주지에 상관없이 고양시에 관심이 많고, 블로그와 페북·인스타그램 등 SNS를 적절히 활용할 수 있다면 고등학생부터 일반 성인까지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특히 SNS 기자단 및 서포터즈 활동 경험이 있거나, SNS를 활발하게 운영하고 있는 지원자, 기사 작성 및 카드뉴스·웹툰·영상 등 SNS 콘텐츠 제작 능력자를 우대해 선발할 계획이다.

지원 방법은 고양시 홈페이지(http://goyang.go.kr)에서 소셜기자단 배너를 클릭해 지원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뒤 담당자 이메일(ikik36@korea.kr)로 접수하면 된다.

선발된 기자들은 오는 5월 발대식에서 위촉장과 기자증을 전달받고, 본격적인 활동을 하게 된다. 위촉 이후 1년 동안 온라인 밴드 및 정기회의를 통해 시정 정보 및 아이디어를 상시 공유하고, 기자 간 협업을 통한 기획취재 등 다양한 네트워크 활동도 진행할 예정이다.

소셜기자단 기자들에게는 활동 실적에 따라 매월 소정의 원고료가 지급된다. 또한 고양시의 각종 문화행사 참석은 물론 역량 계발을 위한 다양한 교육 기회도 제공한다. 연말에는 우수 활동 기자를 선정해 표창을 수여한다.

주시운 고양시 언론홍보담당관은 "올해 통합 모집을 시작으로 소셜기자단이 더욱 능동적으로 시정 소식을 전달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자 노력했다"면서 "다양한 연령대, 특별한 재능을 갖춘 기자들을 선발해 시민의 시선으로, 시민의 목소리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제2기 고양시 소셜기자단은 모집 분야의 제한없이 통합해서 50명을 선발한다. 지난 제1기 기자단은 8개 분야로 나워 선발해 정해진 주제 안에서만 기사를 작성해야 했다. 그러나 더욱 자유로운 취재 환경을 마련해주기 위해 올해부터는 모집 분야 제한을 없앴다.
 올해 제2기 고양시 소셜기자단은 모집 분야의 제한없이 통합해서 50명을 선발한다. 지난 제1기 기자단은 8개 분야로 나워 선발해 정해진 주제 안에서만 기사를 작성해야 했다. 그러나 더욱 자유로운 취재 환경을 마련해주기 위해 올해부터는 모집 분야 제한을 없앴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