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월 13일 부산 윌리스요양병원 김태유 원장이 ‘양산 경상대학교 동물병원’ 건립을 후원하기 위한 대학발전기금 3000만 원을 출연했다.
 2월 13일 부산 윌리스요양병원 김태유 원장이 ‘양산 경상대학교 동물병원’ 건립을 후원하기 위한 대학발전기금 3000만 원을 출연했다.
ⓒ 경상대학교

관련사진보기

 
경상대학교(총장 이상경)는 부산 윌리스요양병원 김태유 원장이 '양산 경상대학교 동물병원' 건립을 후원하기 위한 대학발전기금 3000만 원을 출연했다고 밝혔다. 발전기금 전달식은 2월 13일 대학본부 3층 총장실에서 열렸다.

경상대학교와 부산대학교는 지난해 8월 28일 부산대학교에서 양산 경상대학교 동물병원을 건립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발전기금은 이 동물병원 건립사업에 지정기탁한 것이다.

이날 발전기금 전달식에는 이상경 총장을 비롯해 대학본부 보직자와 조규완 수의과대학장과 수의과대학 교수, 김태유 윌리스요양병원장, 김종섭 명예교수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부산 윌리스요양병원은 윌리스메디테크를 통해 약국용 가루약 제조기, 자작나무수액 전문 목욕 용품을 생산 판매하고 있고, 치매환자를 위한 '브레인헬스' 전산화인지 치료프로그램 개발 판매, 부산장난감 박물관 등 문화사업도 운영하고 있다. 특히 가루약 제조기는 환자와 약사의 안전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주는 장비로 특허청장상을 받았다.

신경과전문의인 김태유 원장은 경상대학교 의과대학 졸업생(85학번)으로 부산 남구 새마을지회장, 부산남구문화원 이사, 부산남구장학회 간사 등을 맡고 있다. 김태유 원장의 부친인 김종섭 명예교수는 1989년 9월부터 1991년 8월까지 초대 수의과대학장을 지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