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올 겨울 들어 경남에서 첫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경상남도보건환경연구원(원장 정종화)은 질병관리본부와 연계하여 추진하는 '2018-2019절기 인플루엔자 감시사업 48주차'(11월 25일~12월 1일) 의뢰된 검체에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검출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검출시기보다 1주 빠른 것으로, 검출된 바이러스는 A(H1N1)pdm09형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11월 16일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를 발령한 상태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인플루엔자 유행이 시작되더라도 인플루엔자 백신 미접종자는 백신 접종과, 손 씻기, 기침 예절 지키기 등 개인위생 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감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