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인천경제청은 12일 송도 지식정보산업단지에서 관련 기공식을 진행 하고있다.
 인천경제청은 12일 송도 지식정보산업단지에서 관련 기공식을 진행 하고있다.
ⓒ 오티스코리아

관련사진보기

 
엘리베이터 제조사 오티스코리아가 인천 연수구 송도에 연구소와 생산시설을 짓는다.

인천경제청은 12일 송도 지식정보산업단지에서 관련 기공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총 부지 1만5600㎡에 연구소와 첨단 생산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며 내년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인천경제청에 따르면 오티스코리아는 서울・인천・창원 등에 분산된 조직을 송도로 통합하고, 서울에 있는 본사의 기능도 일부 이전한다. 시설이 완공되면 직원 200명 이상이 근무할 예정이다.

또 이번에 들어설 연구소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연구개발 허브 역할을 하게 된다.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을 기반으로 사람과 승강기의 연결성을 강화하는 기술 개발이 수행될 예정이다.

조익서 오티스코리아 사장은 "연구소와 생산시설 투자를 통해 송도가 차세대 엘리베이터 탄생의 거점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위키리크스 한국'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