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거제우체국(국장 임재덕), 거제시희망복지재단(이사장 노철현)과 함께 저소득 주민의 갑작스런 사고(상해) 발생 시 위기상황을 해소하기 위해 '만원의 행복보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가입자의 본인부담금 1만원을 거제시희망복지재단에서 지원하기로 했다.

'만원의 행복보험'은 거제우체국에서 추진하고 있는 저소득층을 위한 공익형 상해보험으로 저소득층 보험계약자가 1년간 보험료 1만원을 납입하면 우체국에서 나머지 보험료를 공익자금으로 지원하고 사고 발생 시 사망보상금 2000만원, 상해입원과 수술 의료비를 보상 받을 수 있다.

'만원의 행복보험'은 만15세 이상 65세 미만의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이 가입할 수 있으며, 주소지 면사무소와 동사무소에 2018년 9월 말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문의/055-639-3723.

태그:#거제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