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문재인 대통령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10일 오전 창덕궁 후원을 찾아 영화당에서 환담을 마친 뒤 계단을 내려오며 각각 김정숙 여사와 이리아나 여사의 손을 잡아주고 있다.
 = 문재인 대통령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10일 오전 창덕궁 후원을 찾아 영화당에서 환담을 마친 뒤 계단을 내려오며 각각 김정숙 여사와 이리아나 여사의 손을 잡아주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조코 위도도 대통령 내외분의 국빈방문을 특별하게 환영하고 싶어서, 오늘 사상 최초로 조선시대 궁궐에서 모시게 됐습니다."
 

10일 문재인 대통령이 조코 위도도(Joko Widodo, 아래 '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만나 한 말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한국에 국빈으로 온 조코위 대통령 내외의 공식 환영식을 서울 종로구 율곡로에 있는 창덕궁에서 개최했다.

문 대통령이 창덕궁 안 부용지(연못)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한 뒤 조코위 대통령 내외에 "부용지는 이런 연꽃이 자라는, 연꽃이 아름다운 연못이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두 정상 내외가 영화당으로 옮겨 좌식으로 앉은 뒤 문 대통령이 "두 내외분 국빈 방문을 환영하려 오늘 궁궐에서 모시게 됐다"고 설명하자, 이리아나 조코 위도도 여사는 문 대통령에게 두 손을 모으고 감사를 표했다.
 
 문재인 대통령 내외와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내외가 10일 오전 창덕궁 후원을 찾아 영화당에서 전통 소반에 준비한 다과를 함께하며 얘기를 나누던 중 참새가 날아들자 웃음 짓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 내외와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내외가 10일 오전 창덕궁 후원을 찾아 영화당에서 전통 소반에 준비한 다과를 함께하며 얘기를 나누던 중 참새가 날아들자 웃음 짓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양 정상 사이는 화기애애했다. 앞서 규장각을 보던 중 문 대통령이 조코위 대통령에게 "규장각은 임금님의 도서관이다. 정조가 만들었다. 임금님이 여기서 책을 읽기도 하고, 신하들과 대화를 나누고 바둑을 두거나 술을 한 잔 마시기도 했다"고 설명하자, 조코위 대통령은 "(임금의) 친구 분들도 오시겠다"고 답해 주변의 웃음을 자아냈다.

오전 공식환영식과 친교행사 등을 마친 양 정상은 같은날 오후 소규모 회담→확대회담→MOU(양해각서) 서명식 및 공동언론발표→국빈만찬 등을 차례로 함께 한다. 조코위 대통령은 오는 11일까지 머무를 예정이다(관련 기사: 문 대통령, 인도네시아 대통령 창덕궁에서 맞이한 이유). 
 
문재인 싱가포르렉처 "비핵화 토대로 남북경제공동체 갈것"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창덕궁에서 한국을 국빈 방문한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내외를 맞이하고 있다.
▲ 문재인 싱가포르렉처 "비핵화 토대로 남북경제공동체 갈것"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창덕궁에서 한국을 국빈 방문한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내외를 맞이하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정치부 기자. 묻고, 듣고, 쓰며, 삽니다. 10만인클럽 후원으로 응원해주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