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제64회 백제문화제 관련, 김정섭 공주시장 브리핑” 김정섭 공주시장은 정례브리핑을 통해 ‘제64회 백제문화제’ 준비 상황을 전했다. 사진은 김정섭 시장의 정례브리핑 모습.
▲ “제64회 백제문화제 관련, 김정섭 공주시장 브리핑” 김정섭 공주시장은 정례브리핑을 통해 ‘제64회 백제문화제’ 준비 상황을 전했다. 사진은 김정섭 시장의 정례브리핑 모습.
ⓒ 충청게릴라뉴스

관련사진보기


제64회 백제문화제가 이달 14일부터 22일까지 9일 간 공주시와 부여군 일원에서 개최된다.

"한류원조 백제를 즐기다.-백제의 춤과 노래"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에서는 세계문화유산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세계에 알리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준비되고 있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5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공주시에서 펼쳐지는 프로그램 및 행사에 대해 설명하고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공주시 일원에서 펼쳐지는 프로그램을 살펴보면, 백제문화의 특성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웅진백제 4대왕의 일대기를 담은 웅진판타지아 뮤지컬 공연 '백제의 꿈'을 비롯해 백제의 부국강병과 선진문화를 흥겨운 춤과 노래로 즐기는 '왕실연희', 웅진성 왕터에서 귀족생활을 엿볼 수 있는 고품격 '웅진성의 하루', 백제문화 정체성을 더해 주는 유물스토리 '웅진 어드벤쳐 이벤트 게임' 등이 관람객들을 기다린다.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늘리기 위해 주민 300여명이 함께 참여하는 '백제문화제 성공기원 개막 퍼포먼스'를 개최하고 '백제의 꿈' 공연과 웅진성 퍼레이드에도 주민들이 배우로 참여한다. 그 외 지역예술인의 프린지 공연, 초중고 학생 동아리 공연 등도 선보이며, 온누리 공주시민이 즐길 수 있는 '백제문화여행'도 마련됐다.

아울러, 세계유산등재 지역인 공주와 백제문화제를 널리 알리기 위한 홍보에도 집중해 공주와 백제문화제의 브랜드 가치를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김정섭 시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백제문화제는 1500여년 전 동아시아를 호령했던 백제의 찬란했던 역사와 문화를 국내에서 세계로 널리 알리는 글로벌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앞으로 백제문화제가 공주시와 부여군의 역사는 물론, 충남을 넘어 전라권의 역사까지 아우르는 축제로 확대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를 위해 공주시, 부여군, 충남도의 삼자간 협력은 물론, 부여군과의 양자 협력도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시장은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제대로 조명하고 알리기 위한 학술행사의 부재가 아쉽다"는 기자의 질문에 "동감한다. 원래 있었던 학술대회가 지난해부터 없어진 것으로 아는데 다시 추진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보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게릴라뉴스’는 지방분권을 지향합니다. <인천게릴라뉴스+충청게릴라뉴스+대구경북게릴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