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도 지역 국회의원 초청 정책협의회
 경기도 지역 국회의원 초청 정책협의회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일 취임 후 처음으로 경기도 지역 국회의원과 정책협의회를 열고 경기도 발전을 위해 당파를 초월한 협력을 다짐했다. 특이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정을 하는 데 있어서 당을 가리지 않고 어떤 것이 도민들에게 도움이 되는가를 가지고 판단하겠다"면서 "여당은 물론이고 야당에서도 공식 소통 채널을 만들어주면 함께 지역발전을 위해 협의하고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협의회에는 경기도 지역 여.야 국회의원 36명이 참석했다. 김경협 민주당 도당위원장은 "지역발전에는 여야가 없다"면서 "새롭게 출발하는 경기도가 협조 요청한 여러 가지 예산과 법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국회에서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3일 오전 국회 본관 3층 3식당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경기도내 지역구 국회의원 등 관계자들이 ‘경기도 국회의원 초청 정책협의회’를 하고 있다.
 3일 오전 국회 본관 3층 3식당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경기도내 지역구 국회의원 등 관계자들이 ‘경기도 국회의원 초청 정책협의회’를 하고 있다.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도 "정기국회가 시작되는 날 경기도와 경기지역 국회의원이 한자리에 모여 현안에 대해 논의하는 것은 시의적절하다"면서 "경기도의 미래가 대한민국의 미래라는 생각을 갖고 경기 지역 의원들이 초당적으로 함께 현안을 풀어간다면 도민으로부터 많은 박수를 받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이찬열 바른미래당 의원 역시 "누구나 똑같은 마음일 것"이라며 적극 협력 의사를 밝혔다. 심상정 정의당 의원(도당대표)은 "경기 북부 수해지역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는데 신경 써달라"며 "경기도의 도시철도 구축계획이 남부지역에 편중돼 있다. 경기 북부지역이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에 추가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재명 지사도 "경기 동북부 지역에 규제가 집중돼 있는데 업종을 규제하는 게 아니라 크기를 규제하다 보니 소규모 영세사업장만 들어서서 폐수, 미세먼지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면서 "규제목적에도 배치되고 균형발전을 위해서도 필요한 만큼 각별한 관심을 부탁한다"라고 강조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경기도내 지역구 국회의원 등 관계자들이 3일 오전 국회 본관 3층 3식당에서 열린 ‘경기도 국회의원 초청 정책협의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경기도내 지역구 국회의원 등 관계자들이 3일 오전 국회 본관 3층 3식당에서 열린 ‘경기도 국회의원 초청 정책협의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한편, 이재명 지사는 이날 총 40개 사업 1조7967억1400만 원 규모의 2019년 국비확보 지원을 건의했다.

이날 도가 밝힌 주요 사업은 총 4개 분야로 ▲주한미군 공여 구역 지원 등 평화통일기반조성 3개 사업에 1364억4600만 원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상패~청산 국대도 3호선 등 19개 철도망과 도로망 사업 1조3255억100만 원 ▲한탄강 주상절리길, 남한산성 박물관 건립 등 생활 인프라 12개 사업 1228억1600만 원 ▲저상·2층버스 도입 등 미세먼지 대응과 교통약자 지원을 위한 6개 사업 2119억5100만 원 등이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밥을 좋아합니다. 술을 더 좋아합니다. 근데, 밥이나 술 없이는 살아도 사람 없이는 못 살겠습니다. 그래서 기자 하나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