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권영진 대구시장이 31일 오후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조사를 벋기 위해 대구지검에 출두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지난 7월 31일 오후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조사를 벋기 위해 대구지검에 출두하고 있다.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지난 6.13지방선거 당시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권영진 대구시장이 검찰에 불구속 기소됐다.(관련기사 : 권영진 대구시장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 조사)

대구지검 공안부(부장검사 김성동)는 30일 공무원 신분으로 선거운동을 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권영진 대구시장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권 시장은 지난 5월 5일 현직 대구시장 신분으로 당시 달성군수 선거에 출마한 조성제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해 자신과 조 후보의 업적을 홍보하면서 지지를 부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앞서 지난 4월 22일에는 동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열린 동창회 체육대회에 참석해 자유한국당과 한국당 소속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한 혐의도 받고 있다.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현직 지방자치단체장은 선거운동을 할 수 없고 선거사무소를 방문하거나 선거구민에게 특정 정당이나 후보의 지지를 호소하거나 업적을 홍보할 수 없도록 하고 있다.

권 시장의 선거법 위반 의혹이 제기되자 대구시선관위는 검찰에 고발했고 대구지검은 지난달 31일 권 시장을 소환해 3시간 가량 조사했다.

권 시장은 당시 검찰에 출두하면서 "시민들께 걱정 끼쳐드려 죄송하다"면서 "조사를 잘 받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검찰 조사에서 고의성이 없었고 법 위반인지 몰랐다는 내용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권 시장이 불구속 기소되면서 선거법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강은희 대구시교육감과 임종식 경북교육감 등에 대한 수사도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