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성남시(시장 은수미)에서 1억5000만원의 청소년 건강지원 사업비를 투입해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 2044명에게 6개월치 위생용품(생리대)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성남시는 8월 29일부터 오는 9월 7일까지 지원 대상자의 위생용품 신청을 받는다.

신청 대상자는 만 11세~18세 성남시민 중에서 본인 또는 가구원이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생계·의료·주거·교육급여 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법이 정한 한부모 가족의 여성 청소년이다.

이들 여성 청소년에게 시는 반년간 사용할 수 있는 생리대(대·중·소 216개입 세트)를 택배 발송한다. 한 명당 5만4000원 상당의 지원이 이뤄진다.

지원받으려면 본인 또는 가족이 거주지 동 주민센터로 신분증을 가지고 가 신청서, 개인정보동의서를 작성·제출하면 된다. 또한 성남시 홈페이지(시민참여→청소년건강지원)를 통해 신청해도 된다.

지원 대상자로 확인되면 생리대 세트가 든 상자를 원하는 주소지로 택배 발송한다. 내년도부터는 청소년 건강지원 사업의 생리대 지원 방식이 바우처 시스템으로 바뀌어 '국민행복카드'를 통해 구매 비용을 지급한다.



태그:#성남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지역 공동체부, 경기도 담당. 교육에세이 <날아라 꿈의학교> 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