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제19호 태풍 '솔릭'이 제주를 할퀴고 간 23일 오후 제주시 동쪽 하늘에 오색 쌍무지개가 떠 있다. 마치 강풍과 폭우로 피해를 입은 도민들의 마음을 위로하는 듯 하다.

태풍이 지나간 뒤 제주 일부 지역은 언제 그랬냐는 듯 화창한 날씨를 보이고 있다.

 제주 무지개
 태풍이 지나간 23일 오후 제주 동쪽 하늘에 쌍무지개가 떴다. 선명하게 보이는 무지개 오른쪽 위로 희미하게 또 다른 무지개가 보인다.
ⓒ 제주의소리

관련사진보기


 제주 무지개
 제주 동쪽 하늘에 뜬 무지개 2개가 찬란하다.
ⓒ 제주의소리

관련사진보기


 제주 무지개
 무지개빛이 내리쬐는 제주.
ⓒ 제주의소리

관련사진보기


 제주 무지개
 태풍이 지나간 뒤 등장한 무지개
ⓒ 제주의소리

관련사진보기


 제주 무지개
 태풍이 지나간 뒤 등장한 무지개.
ⓒ 제주의소리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대의 소리, 진실의 소리. 제주의 대표 인터넷신문 '제주의소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