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22일 마산해양신도시 민간복합개발시행자 3차 공모사업 사업신청자에 대한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심의위원회를 개최하였으나 이번에도 적합한 사업시행자를 선정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창원시는 지난 1월 15일부터 155일간의 공모기간을 거쳐 지난 6월 18일 2개 컨소시엄 업체의 사업계획서를 접수하고 서류 사전심사를 벌였다.

창원시는 그 결과 1개 업체는 컨소시엄 업체의 출자지분율 불분명 과공통 제출서류 미제출로 인해 공모지침에서 정하는 사업신청 무효사유에 해당되어 이같은 사실을 업체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또 창원시는 나머지 1개업체에 대해서는 선정심의위원회를 열어 심사를 진행하였으나 평가결과 총점 1000점 중 800점 이상을 획득해야 하는 기준을 충족하지 못해 협상대상자로 선정되지 못했다고 밝혔다.

산해양신도시 민간복합개발시행자 공모는 2015년 8월과 2017년 2월, 두 차례에 걸쳐 추진하였으나, 과도한 공동주택 공급계획과 업체신용도 미충족으로 사업시행이 무산된 바 있다.

태그:#창원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