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안산시(윤화섭 시장)가 외국인 어린이 어린이집 비용에 이어, 유치원비용(병설 또는 사립)
까지 지원하기로 했다.

외국인 어린이 보육료 지원은, 윤화섭 시장 공약이다. 어린이집 비용은 올 7월부터 지원됐다. 유치원 비용은 올 11월부터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만3세부터 취학 전 원아다. 안산시는 오는 11월부터 지역 내 97개 유치원에 다니는 등록 외국인 자녀 약 276명(병설 124명, 사설 152명)에게 매월 유치원비를 지원한다. 금액은 병설유치원 6만 원, 사설유치원은 22만 원이다.

안산시 관계자에 따르면, 안산시는 '안산시 외국인 아동 및 다문화 가족 지원조례'를 근거로 내국인과 동일하게 보호자의 아이행복카드를 통해 지원하기로 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현재 외국인 어린이에게 보육료를 지원하는  것은 안산시가 전국최초다.


태그:#안산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지역 공동체부, 경기도 담당. 교육에세이 <날아라 꿈의학교> 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