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자료사진
 자료사진
ⓒ pixabay

관련사진보기


제주시 소속 6급 공무원 A씨가 최근 공공장소에서 공연음란 혐의로 경찰에 불구속 입건돼 물의를 빚고 있다.

A씨는 지난 달 여름휴가 기간 중 서울시내 공공장소에서 자위행위를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돼 현재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 2012년에도 강제추행 건으로 징계 받은 전력이 있고, 올해에도 소위 '미투' 관련 혐의로 인사 조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재 제주도 감사위원회에 수사 개시를 통보했다. 

제주시는 경찰 수사 결과에 따라 인사위원회를 열어 A씨에 대한 징계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오마이뉴스 제휴사인 <제주의소리>에 실린 글입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대의 소리, 진실의 소리. 제주의 대표 인터넷신문 '제주의소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