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상북도는 민선7기 이철우 도지사의 도정을 구체화할 '경북잡아위원회'를 9일 출범했다.
 경상북도는 민선7기 이철우 도지사의 도정을 구체화할 '경북잡아위원회'를 9일 출범했다.
ⓒ 경상북도

관련사진보기


이철우 경북도지사의 민선 7기 도정운영 4개년 계획을 마련하고 주요 공약과제에 대한 방향을 설정하기 위해 경북 '잡아위원회'를 출범했다. '잡아'는 일자리와 저출산을 잡고 경북의 미래먹거리와 도민들의 꿈과 희망을 잡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잡아위원회는 기업인과 교수, 농업인, 현업 종사자 등 현장의 목소리를 가감 없어 전달해 주 수 있는 도민들 109명의 위원들로 구성됐다. 위원의 절반 이상은 여성으로 구성되고 20대와 30, 40대가 40% 이상을 차지해 젊고 여성 중심적인 위원으로 구성했다는 게 경북도의 설명이다.

'잡아위원회'는 좋은 일터 신바람경제, 아이행복 공감복지, 명품관광 희망성장, 부자농촌 녹색생명, 상생협력 열린도정 등 5개 분과로 나누고 공동 민간위원장 체제로 운영된다.

좋은일터 신바람분과는 투자유치 20조 원 및 좋은 일자리 10만개 실현 계획과 공단분양 및 투자유치 TF팀 구성, 경북 권역별 산업 육성 구상안 등을 구체화할 계획이다.

아이행복 공감복지분과는 저출산 극복과 의료 사각지대 해소, 의무급식 확대, 이웃사촌 시범마을 조성 등의 구체화 방안을 마련하고 명품관광 희망성장분과는 문화관광공사 설립, 4대 정신의 관광자원화 방안, 해외 관광객 유치 대책, 2청사 운영, 도청 신도시 활성화 방안, 탈원전 대책 등의 그림을 그릴 예정이다.

부자농촌 녹색생명분과는 농산물유통공사 설립, 6차 산업화 활성화, 대구취수원 이전 등의 대응방안과 청년 창농 활성화 방안, 스마트팜 밸리 구축 등의 주요 시책을 구체화한다. 또한 상생협력 열린도정분과는 도정 슬로건 및 도정 목표 선정과 대구경북 상생협력, 출자출연기관 구조조정 검토, 공직문화 개선방안, 도청 청사 환경 개선 등을 논의한다.

도인숙 공동위원장은 "여성과 젊은 사람들이 많은 경북잡아위원회가 경북의 새로운 변화와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라며 "아이가 행복하고 청년들이 꿈을 꾸고 어르신들이 활짝 웃을 수 있는 경북 만들기에 맡은 바 소임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홍희 공동위원장도 "소통하고 열린 마음으로 도정을 운영하겠다는 이철우 도지사의 진솔한 마음이 담겨 있는 것 같다"면서 "잡아위원회가 소통의 장을 만들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북이 변하기 위해서는 전문성도 중요하지만 열정이 더 중요하다"며 "잡아위원회 위원들이 경북 도정을 스스로 만들어 간다고 생각하면서 자긍심과 열정을 가지고 활동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경상북도는 경북을 새롭게 디자인할 잡아위원회가 오는 9월 초까지 민선7기 도정운영 4개년 계획을 발표한 이후에도 지속적인 활용을 위해 언론과 도의원 등 각계각층의 전문가를 보강해 도정 정책자문기구로 확대·개편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