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유천호, 인천 유일 한국당 기초단체장 당선” 인천시 10개 기초단체장 중 9곳에서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당선된 가운데 강화군수 선거에서만 유일하게 자유한국당 유천호 후보가 당선되며 인천 보수의 명맥을 살렸다.
▲ “유천호, 인천 유일 한국당 기초단체장 당선” 인천시 10개 기초단체장 중 9곳에서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당선된 가운데 강화군수 선거에서만 유일하게 자유한국당 유천호 후보가 당선되며 인천 보수의 명맥을 살렸다.
ⓒ 유천호 당선인 캠프

관련사진보기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결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압승한 가운데 인천지역 역시 시장은 물론 기초자치단체장 10곳 중 9곳을 민주당이 석권했다.

그런 가운데 강화군수 선거에서만 유일하게 자유한국당 후보가 당선되며 인천지역 보수의 명맥을 간신히 살렸다는 평가다.

지난 13일 실시된 선거에서 자유한국당 유천호 후보는 43.22%의 득표율로 당선됐다.

유천호 당선인은 당선 소감을 통해 강력한 공약 이행 의지를 밝혔다.

그는 "군민들께서 투표로 보여주신 민심은 권위적이고 일방적인 행태에서 벗어나 '군민과 함께하는 군정'을 펼치라는 군민여러분의 준엄한 명령으로 받들겠다"며 "이번 선거에서 약속드린 공약은 저와 군민여러분 간의 신뢰이며, 저는 규정과 절차에 얽매이지 않고 없던 길도 뚫어가며 선거 공약을 반드시 이루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유천호 당선인은 지역경제의 근간을 이루는 농수축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남북교류 거점도시로서의 발돋움, 관광휴양도시로의 발전 등 현안 챙기기에 집중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

아울러 "그동안 선거과정에서 흩어졌던 민심을 하나로 모으고 희망찬 미래로 향하는 길에 한사람도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정성을 다 하겠다"며 선거과정에서 갈라진 민심의 통합을 강조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인천게릴라뉴스(http://www.ingnews.kr)에도 실렸습니다. 오마이뉴스는 직접 작성한 글에 한해 중복 게재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게릴라뉴스’는 지방분권을 지향합니다. <인천게릴라뉴스+충청게릴라뉴스+대구경북게릴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