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외교부 찾은 폼페이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한미 외교장관회담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대화를 하고 있다.
▲ 외교부 찾은 폼페이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한미 외교장관회담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대화를 하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회 위원장의 비핵화 의지를 "굉장히 빠르고 크게 뭔가 이루내고 싶어하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14일 오전 9시부터 10시까지 1시간 동안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접견하면서 "싱가포르 회담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비핵화 의지를 다시 한 번 확인했다, (그 의지는) 굉장히 빠르게, 그리고 크게 뭔가를 이뤄내고 싶어 하는 것이었다"라고 전했다.

이에 앞서 문 대통령은 "북한이 핵과 미사일을 사용할 경우 가장 큰 피해를 입는 것은 한국 국민인데 그런 한국 국민이 북미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적극적으로 지지하고 있다"라며 "일부 전문가들이 북미정상회담 결과를 낮게 평가하는 것은 '민심의 평가'와는 동떨어진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이러한 발언은 폼페이오 장관이 6.12북미정상회담 결과를 문 대통령에게 전달한 데 이어 문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이 함께 북미정상회담 결과를 평가하는 과정에서 나온 것이다. 청와대의 고위관계자는 "문 대통령이 각종 여론조사나 (지방)선거 결과 등을 기준으로 말한 것으로 이해한다"라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 '문재인 대통령의 주도적 역할' 요청

이어 문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은 '북미정상회담의 합의 내용을 신속하고 완전하게 이행하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데 뜻을 모으고, 이를 위한 한미간 공조체제와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의 비핵화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주도적인 역할을 해 달라"라며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관계가 돈독하기 때문에 북한의 비핵화나 남북관계 발전 과정에서 문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과 긴밀히 협의해달라"라고 요청했다.

이날 접견 모두발언에서도 폼페이오 장관은 '문재인 역할론'을 강조한 바 있다. 그는 "문 대통령이 남북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주최하는 노력이 없었다면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만나서 성공적으로 회담을 가질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지 않았을 것이다"라고 문 대통령의 역할을 높게 평가했다.

청와대의 고위관계자는 "북한이 비핵화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예상되는 여러 가지 문제들이 있는데 그것과 관련해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긴밀히 소통하고 협의해 달라는 취지였다"라고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주도적인 역할을 해 달라'는 폼페이오 장관의 요청에 대통령은 "북한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남북관계와 북미관계가 선순환하며 발전할 수 있도록, 그리고 확실한 비핵화를 조기에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화답했다.

특히 문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은 한국전쟁 기간의 전사자 유해 발굴과 송환 작업을 남북미가 공동으로 해나가는 것에도 합의를 이루었다고 김의겸 대변인이 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북미정상회담에서 "미국과 북한은 이미 확인된 미군 전쟁포로와 전쟁 실종자 유해의 즉각 송환을 포함해, 유해 수습을 약속한다"라고 합의한 바 있다. 

이날 접견에서는 한국전쟁 종전선언이나 주한미군 주둔문제 등에 관한 논의는 없었지만, 한미연합군사훈련문제가 주요의제로 논의됐다. 하지만 구체적인 내용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청와대 측은 "국가안전보장회의(NSC)가 끝난 뒤에 얘기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1970년 전남 강진 출생. 조선대부속고-고려대 국문과. 월간 <사회평론 길>과 <말>거쳐 현재 <오마이뉴스> 기자. 한국인터넷기자상과 이달의 기자상(2회) 수상. 저서 :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검사와 스폰서><시민을 고소하는 나라><한 조각의 진실><표창원, 보수의 품격><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국세청은 정의로운가><나의 MB 재산 답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