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안경 고쳐쓰는 안희정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에 출마한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23일 오후 광주광역시 조선대학교 해오름관에서 열린 ‘지방분권형 헌법개정과 지역균형발전 촉구 범시민대회’에 참석해 안경을 고쳐쓰고 있다.
 유력 차기 대선주자로 꼽혔던 안 지사의 성폭행 의혹이 피해자의 고발로 알려지면서 사회 곳곳에서 후폭풍이 일고 있다. 사진은 지난해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에 출마했을 당시 안희정 충남도지사의 모습.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공보비서 성폭행 의혹을 받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잠적한 지 사흘 만에 기자회견을 연다.

신형철 전 충남지사 비서실장은 7일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국민, 도민 분들께 사죄의 말씀을 올리겠다"고 밝혔다.

안 전 지사는 8일 오후 3시께 충남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직접 입장을 발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