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민생투어 나선 박수현 전 대변인 충남 민생투어에 나선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9일 홍성에 있는 대한노인회 충남연합회에서 어르신께 큰 절을 하고 있다.
▲ 민생투어 나선 박수현 전 대변인 충남 민생투어에 나선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9일 홍성에 있는 대한노인회 충남연합회에서 어르신께 큰 절을 하고 있다.
ⓒ 이은주

관련사진보기


충남도지사 출마예정자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충남도민과 박수현이 함께하는 시·군 투어' 그 첫 번째로 홍성을 방문해 환황해권 중심도시 홍성 위해 교통 인프라를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박 전 대변인은 "충남은 고령인구가 많은 곳으로 고령화를 대비한 복지정책이 시급하다"며 "어르신들이 사회로부터 존경받고 행복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노인 돌봄 시스템 전문화 등 다양한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충남 화물자동차운송협회, 충남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등을 찾아 지역 발전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박 전 대변인은 "환황해권 중심도시 홍성을 위해 서부내륙민자고속도로 동홍성IC(홍성·예산·청양 접경)를 설치하고, 장항선 복선전철 조기 추진 등 미래성장 기반 교통 인프라를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홍성군 광천읍에 위치한 오서산 도립공원화 추진과 접근도로 확충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민생투어 나선 박수현 전 대변인 광천장을 찾은 박수현 전 전와대 대변인이 상인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있다.
▲ 민생투어 나선 박수현 전 대변인 광천장을 찾은 박수현 전 전와대 대변인이 상인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있다.
ⓒ 이은주

관련사진보기


광천장에서 상인들은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한 박 전 대변인은 "활기차고 경쟁력 있는 전통시장을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박수현 전 대변인은 9일을 시작으로 오는 3월 2일까지 충남 시·군 투어에 나선다. 직접 시·군을 돌며 현장을 살피고, 도민을 만나 의견을 듣고 수렴할 계획이다.

박수현은 "안희정 지사의 도정을 설계하고 창출하는 데 참여했기 때문에 그 누구보다 충남도정을 잘 이해하고 있으며, 문재인 대통령 초대 대변인 활동 등을 통해 그 누구보다 중앙과 지방을 잘 연결해 충남 발전을 이끌 수 있다"고 자부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홍주포커스에 동시게재됩니다



10만인클럽아이콘

홍성지역의 새로운 대안언론을 표방하는 홍주포커스 대표기자로 홍성 땅에 굳건히 발을 디딛고 서서 홍성을 중심으로 세상을 보고자 합니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8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