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사랑은 함께 먹은 음식으로 환산 된다."

어느 독립영화 감독이 이런 말을 한 적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된장찌개 몇 그릇, 떡볶이 몇 접시, 김밥 몇 줄...
이런 것들로 사랑의 시간을 가늠해 본다는 건데요.

꽤 일리 있는 얘기인 것 같지 않나요?

시간에 비례해 흔적은 차곡차곡 쌓이게 될 테니까,
이건 어쩌면 아주 정직한 계산법이라고 할 수 있을 겁니다.

덮밥, 커리, 딱새우 라면 함께 한 식사
▲ 덮밥, 커리, 딱새우 라면 함께 한 식사
ⓒ 오성실

관련사진보기


음식이 아닌, 함께 본 영화 혹은 함께 들은 음악, 함께 걸은 그 길도
마찬가지로 사랑의 척도가 될 수 있겠지요.

아름다운 것이 더 아름다울 수 있도록,
사랑하는 사람들의 시간을 함부로 놓아버리지 않도록,
나름 나만의 환산 척도를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요?  

아마, 함께 보낸 혹은 함께 보낼 시간이 더욱 소중해질 겁니다.


태그:#함께

하루 끝, 마음에 평온이 깃들길 바랍니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8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