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무술년 신년 인사회에서 비상하는 충북경제 4% 실현을 위해 힘찬 도약의 발판을 축하하며 떡 절단식을 하고 있다.
 무술년 신년 인사회에서 비상하는 충북경제 4% 실현을 위해 힘찬 도약의 발판을 축하하며 떡 절단식을 하고 있다.
ⓒ 김대균

관련사진보기


청주상공회의소는 3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지역의 기관·단체장들이 참석해 '2018년 신년인사회'를 열면서 새해 출발의 신호탄을 터트렸다.

노영수 충북 청주상공회의소 회장은 무술년 신년인사회에서 "올 한해는 충북 기업의 혁신 성장을 뒷받침 하기 위해 혼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이시종 충북도지사, 김병우 교육감, 이범석 청주시장 권한대행을 물론 각 기관장들과 정우택·오제세·변재일 의원, 황영호 시의장을 비롯한 지역 정치인, 기업가들 500여명이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신년인사회 자리에서 노 회장은 "4차산업 혁명은 우리의 기회로 기존 방식을 탈피하고 새 물결을 과감히 받아들여야 혁신적인 기업성장을 기대 할 수 있을 것이다"며 "충북경제 4% 달성을 위한 뼈대를 튼튼히 세우기에 다 같이 땀과 열정으로 노력하자"고 말했다.

이어 "올해는 청주상의공회소가 창립 99주년을 맞았다"며 "새로운 100년 대계를 준비하는 해 인 만큼 4차 산업 혁명에 걸맞은 기업 조직으로 지원체계를 갖추겠다"고 강조했다.

이시종 도지사는 "지난해 충북은 기적의 경제성과를 올렸다"며 "그 주역은 기업인 여러분이며 여러분께 '충북의 영웅' 칭호를 바친다"고 축하를 메시지를 전달했다.

그러면서 "올해는 전국대비 3.77%를 이루고 2020년 전국대비 4% 달성을 실현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새해 더 멀리, 세계로 비상하는 내일의 영웅들이 되어 달라"고 덧붙였다.

 3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기관·정계 인사들 참석으로 신년인사회를 하고 있다.
 3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기관·정계 인사들 참석으로 신년인사회를 하고 있다.
ⓒ 김대균

관련사진보기


도종환 문화체육부 장관은 "충북의 리더들이 희망의 에너지를 한데 모으는 해가 되길 바란다"고 축전을 보냈다.

이날은 상호간 신년하례를 시작으로 더불어숲 국악단의 축하공연에 이어 축하떡 절단과 신년 건배 순으로 진행됐다.

김병우 교육감은 다 같이 잘 되자는 '송무백열'을, 이범석 청주시장 권한대행은 '충북 그리고 청주경제 비상'이라는 건배사로 기관 정·계 인사들이 축하를 나눴다.

한편 신년인사회는 매년 1월 청주상공회의소 주최로 열리는 경제계 최대 규모의 행사이며 희망찬 새해를 맞아 지역의 구성원들이 모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도민 모두의 행복과 번영을 기원하는 자리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