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김남경 경남과기대 총장(왼쪽) 이정림 사무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김남경 경남과기대 총장(왼쪽) 이정림 사무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 경남과기대

관련사진보기


국립 경남과학기술대학교(총장 김남경)에 개교 이래 첫 여성 사무관이 탄생했다. 경남과기대는 2일 대학 본관 총장실에서 이정림(47) 사무관 임명식을 열었다.

이 사무관은 지난 1993년 9급 공채로 공직생활을 시작해 경상대학교 사무국, 의과대학·간호대학통합행정실을 거쳐 올해 1월 1일 자로 경남과기대로 자리를 옮겼다.

김남경 총장은 "우리 대학 첫 여성 사무관으로 오신 것을 환영한다"면서 "섬세한 감각으로 대학 발전을 위해 힘써 달라"라고 당부했다.

이에 이 사무관은 "108년 전통의 경남과기대에서 새로운 출발을 할 수 있어 큰 영광이다"라며 "후배 여성 공직자들에게도 꿈과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8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