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일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의 헌화대에 문재인 대통령이 보낸 조화가 놓여 있다.
 1일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의 헌화대에 문재인 대통령이 보낸 조화가 놓여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1일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참배.
 1일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참배.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무술년 새해 첫날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참배하는 시민들이 줄을 잇고 있다. 1일 경남 김해 진영읍 봉하마을에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 참배객들이 몰려 들었다.

헌화대에는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해 정의당 경남도당 등 많은 시민들이 들고 온 조화가 놓여 있었다. 또 입구에는 정세균 국회의장과 송영길 국회의원,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이 보낸 조화가 놓여 있다.

또 묘역 입구에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이 2006년 1월 '신년 연설회' 장면을 담은 대형 사진이 설치돼 있었고, 시민들은 휴대전화로 사진을 찍기도 했다.

노무현재단은 이날 오전 8시와 9시에 이어 오후 4시에도 시민들과 함께 단체 참배하고 있다. 별도로 노무현재단 전국 각 지역위원회별로 모여서 참배를 하고 있다.

울산에서 왔다고 한 차태완(74)씨는 "오늘 처음으로 봉하마을에 와서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게 되었다"며 "새해 첫날이라 더 좋다. 노 대통령은 저보다 한 살 적던데, 친구라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참배객들은 방명록에 "대통령님 사람사는 세상을 이루겠습니다. 사랑합니다" 등 다양한 글을 남기고 있다.

노무현재단은 이날 오후 2시에 신년참배하고,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 등 지도부가 참배한다.

 1일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한 시민들이 사진을 찍고 있다.
 1일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한 시민들이 사진을 찍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1일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에 정세균 국회의장과 송영길 국회의원,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이 보낸 조화가 놓여 있다.
 1일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에 정세균 국회의장과 송영길 국회의원,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이 보낸 조화가 놓여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1일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의 방명록에 시민들이 남긴 글.
 1일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의 방명록에 시민들이 남긴 글.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댓글1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