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검색
클럽아이콘0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시인 기형도의 작품과 발자취를 느낄 수 있는 기형도 문학관이 10일 개관했다.

개관식에는 양기대 광명시장과 우상호 국회의원, 김익찬 광명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으며, 특히 시인 기형도를 사랑하는 모임과 시인의 어머니인 장옥순 여사, 누나인 기향도씨가 함께해 자리를 빛냈다.

시인의 누나인 기향도 씨를 명예관장으로 위촉 시인의 어머니 장옥순 여사(왼쪽에서 두번째),양기대광명시장(가운데), 누나 기향도(오른쪽 끝)
▲ 시인의 누나인 기향도 씨를 명예관장으로 위촉 시인의 어머니 장옥순 여사(왼쪽에서 두번째),양기대광명시장(가운데), 누나 기향도(오른쪽 끝)
ⓒ 광명시청

관련사진보기


테이프커팅식에 이어 1층 전시실을 관람한 후 시작된 개관식에서는 기향도씨를 명예 관장으로 위촉하는 행사가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테이프 커팅식 테이프 커팅식
▲ 테이프 커팅식 테이프 커팅식
ⓒ 광명시청

관련사진보기


기향도씨는 "동생의 이름으로 문학관이 건립돼 감회가 새롭고 동생이 새롭게 태어난 것 같다"며 "문학관이 건립되기까지 애써준 광명시와 서포터즈 등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축사를 통해 "기형도 문학관은 시인 기형도를 비롯해 문학을 사랑하는 모든 사람을 위한 공간"이라며 "앞으로 지역 문화와 문학의 중심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운영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양기대 광명시장 축사 양기대 광명시장 축사
▲ 양기대 광명시장 축사 양기대 광명시장 축사
ⓒ 광명시청

관련사진보기


지난해 5월 착공해 1년4개월여 만에 모습을 드러낸 기형도 문학관은 총공사비 29억 5천여만 원을 투입해 기형도 시인이 살았던 광명시 소하동(광명시 오리로 268)에 건립됐다. 기형도 문화공원 일원 5만3011㎡ 부지에 건축 연면적 879.78㎡, 지상 3층 규모이며, 1층에는 기형도 시집, 육필원고 등 각종 자료가 전시되는 기획·상설 전시실이 조성되어 있다. 2층은 북카페와 도서자료실, 다목적실로 구성되어 있으며, 3층에는 주민들을 위한 체험·교육공간인 강당과 창작체험실 등이 갖춰졌다.

문학관 라운딩 문학관 라운딩
▲ 문학관 라운딩 문학관 라운딩
ⓒ 광명시청

관련사진보기


운영시간은 화~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월요일 휴무)이며, 무료로 누구나 즐길 수 있다. 운영은 광명문화재단이 맡게 된다.

문학관 내부 모습 문학관 내부 모습
▲ 문학관 내부 모습 문학관 내부 모습
ⓒ 광명시청

관련사진보기


문학관 내부 모습 문학관 내부 모습
▲ 문학관 내부 모습 문학관 내부 모습
ⓒ 광명시청

관련사진보기


문학관 내부 모습 문학관 내부 모습
▲ 문학관 내부 모습 문학관 내부 모습
ⓒ 광명시청

관련사진보기




안녕하세요 이동재라고합니다. 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