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검색
클럽아이콘0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송태원

관련사진보기


ⓒ 송태원

관련사진보기


ⓒ 송태원

관련사진보기


ⓒ 송태원

관련사진보기


ⓒ 송태원

관련사진보기


보통은 여유롭게 물가를 걷다가 한 순간 잽싸게 물고기를 낚아챈다.
지난 5월 말 이 녀석처럼 역동적인 사냥 장면을 본적이 없다.
녀석은 대천천(부산 북구 화명동 도심하천) 물가 끝에서 끝까지 퍼덕거리며 매번 먹이 사냥에 실패했었다.
성공하는 장면을 보려고 30분이 넘게 지켜보다가 드디어 사냥에 성공한 녀석이다.
그리고
"꿀꺽" 시원스레 먹이를 먹는다.
먹고 사는데 쉬운 게 없다. 어린 녀석이다. 하얀 빛깔이 좋았고 힘도 넘쳤다. 사냥은 엉망이었지만, 그렇게 실패하면서 배우는 거겠지. 너도 나도 매 한 가지이다. 지금쯤은 여유있게 사냥을 하고 있겠지.

오늘 유유히 대천천을 거닐던 중대백로가 그 때의 너 같아서 사진을 찾아봤다.
"허락없이 사진 찍어 미안! 너의 사냥 성공을 응원 했으니까 용서해줘"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대인기피 증상이 있음. 시민기자입니다. 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