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장지현 이사
 장지현 이사
ⓒ 서울복지재단

관련사진보기


서울시의 투자출연기관에서 10명째 노동자이사가 나왔다.

서울시는 20일 서울시복지재단 노동자이사에 재단 공공협력본부 소속 장지현 과장을 임명한다고 밝혔다.

장 이사의 임기는 3년으로 오는 2020년 10월 19일까지다.

서울시복지재단은 지난달 15일 임원추천위원회 2차회의를 열어 단수후보로 나서 과반 득표를 한 장지현 후보자를 노동자이사 후보로 추천했다. 재단은 이후 22일 이사회 의결을 거쳐 서울시에 추천했으며, 장 후보자가 근로자후보로 최종결정됐다.

장 이사는 지난 2004년 서울시복지재단에 입사하여 기획실, 사업지원부, 공공협력본부 등을 거쳤으며 노동조합 운영위원도 맡아왔다.

이로서 서울시는 16개 투자·출연기관 가운데 9개 기관이 모두 10명(서울교통공사는 2명)의 노동자이사를 배출하게 됐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