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TV] 추석 고향 가는 길, 시외버스 탈 수 없는 사람들
ⓒ 정현덕

관련영상보기


현재 전국에서 운용되고 있는 시외버스는 총 1만730대. 그러나 이 중 휠체어 이용자가 탑승할 수 있는 저상버스는 한 대도 없다.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 상임공동대표 박경석 외) 회원들은 장애인이동권 보장을 요구하며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추석 기간에 서울 강남고속버스터미널에서 농성을 해왔다. 이들은 올해 9월 29일부터 10월 9일까지 10박 11일 동안 농성할 예정이다.

하지만 정부의 반응은 냉담하기만 하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오마이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김현미 장관이 장애인이동권을 요구하는 전장연 회원들과 만날 계획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장애인들이) 꼭 장관님을 만나실 필요는 없는데 뭘 또 보자고 하는지, 왜 보자 그러는 거예요?"라고 답했다.

또한 국토교통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당분간은 (김 장관과 전장연 회원들의) 면담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취재·구성·편집 : 서정윤 기자 / 영상취재 : 정현덕 기자 / 그래픽 : 박소영 기자) 

좋은기사 후원하고 응원글 남겨주세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용기있는 제보에 진실의 날개를 달겠습니다. 연락주세요. 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