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혼다 CR-V 터보
 혼다 CR-V 터보
ⓒ 혼다

관련사진보기


최근 차량 녹 발생 등으로 논란을 빚은 혼다코리아가 소비자들에게 다시 한 번 사과했다. 이어 미국 공장에서의 제조부터 국내 운송 전 과정에 대한 추적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녹 등과 관련해 차량 안전과 실내공기 비교 조사 결과 등을 내놓고 적극 해명에 나섰다.

27일 혼다코리아는 자사 홈페이지에 이같은 내용을 담은 입장문을 공개했다. 이 회사는 "지난 5월 출고한 씨알-브이(CR-V) 데쉬보드 내 행거 빔에 녹이 발생한다는 현상을 8월7일께 최초 접수했다"면서 "이후 즉각 현황파악과 출고차량 등에 조사를 진행했고, 일부 차량에서 이같은 사실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혼다코리아는 이어 "고객님께 심려끼치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또 이번 사건의 원인 조사를 위해 혼다 미국 공장의 제조공정부터 국내로의 운송 전 과정과 부품 제조, 유통 과정 등 모든 부문에 대한 추적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개숙인 혼다 "녹 발생 차량 안전에 전혀 영향 없어"

회사쪽은 특히 녹 발생에 따른 차량 안전성 여부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조사가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행거 빔의 경우 기능 부품으로 그 성능을 보증하고 있다"면서 "녹 발생 현상이 차량의 안전운행이나 성능에 대해 전혀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혼다 본사 차원에서 차량 연구와 개발 단계부터 녹이 발생할 수 있다는 가정 아래, 각종 외부 가혹조건에서도 부품 강도를 유지할 수 있도록 설계돼 있다는 것이 회사 쪽 설명이다. 차량 실내 부품의 경우 10여년 이상에 해당하는 녹 발생 조건을 놓고, 다양한 주행조건과 외부 환경아래서 해당 부품의 강도에 이상이 없는지를 확인하고 있다는 것.

또 이번 녹 발생에 따른 실내 공기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도, "외부공기와 비교해도 차이가 없다"고 혼다코리아쪽은 설명했다. 녹이 있는 차량과 없는 차량의 실내 공기로부터 부유물을 얻어, 비교 분석해 본 결과 행거 빔의 녹으로 인해 실내 공기의 질이 악화되는 일이 없다는 것.

정우영 혼다코리아 대표는 "이번 사건으로 고객에 심려 끼친 점에 진심으로 죄송하다"면서 "국내에 판매되는 차량에 대해 지난달부터 행거 빔의 녹 제거와 방청작업을 무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고객의 요구에 더 부합할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혼다코리아가 자사 홈페이지에 올린 공식 입장문 전문.

 다음은 혼다코리아가 자사 홈페이지에 올린 공식 입장문 전문.
 다음은 혼다코리아가 자사 홈페이지에 올린 공식 입장문 전문.
ⓒ 혼다코리아

관련사진보기



좋은기사 후원하고 응원글 남겨주세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대공황의 원인은 대중들이 경제를 너무 몰랐기 때문이다"(故 찰스 킨들버거 MIT경제학교수) 주로 경제 이야기를 다룹니다. 항상 많은 분들께 배우고, 듣고, 생각하는 고마운 시간입니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