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애플이 12일(현지시간) 공개한 아이폰X
 애플이 12일(현지시간) 공개한 아이폰X
ⓒ 애플

관련사진보기


(로스앤젤레스 서울=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임화섭 기자 = 애플이 아이폰 10주년 기념 모델인 아이폰X(아이폰 텐)을 11월 3일 미국 등 주요 시장에 출시키로 했다. 예약주문은 10월 27일 개시된다.

다만 한국은 1차 출시국에서 빠졌으며, 출시 일정도 공개되지 않았다.

애플의 팀 쿡 최고경영자(CEO)는 현지시간 12일 오전(한국시간 13일 새벽)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소재 애플 신사옥 내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열린 특별 행사에서 이 제품을 공개했다.

이 제품에는 2013년 아이폰5s부터 2016년 아이폰7까지 포함됐던 지문인식시스템 '터치ID'가 빠지고 그 대신 3차원 스캔을 활용한 얼굴인식시스템 '페이스ID'가 들어갔다.

적외선을 쏘아 약 3만개의 점을 표시하고 아이폰 전면부의 700만화소 '스마트뎁스 카메라'를 통해 이를 읽어들여 분석하는 방식이다.

또 아이폰 시리즈 최초로 액정화면(LCD)이 아닌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화면이 탑재됐다. 화면 크기(대각선 기준)은 5.8인치이며, '슈퍼 레티나 디스플레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외형 디자인으로 보면 2007년 첫 아이폰부터 쭉 유지돼 오던 홈 버튼이 10년 만에 사라졌으며, 베젤이 거의 없는 베젤리스 디자인이 채택됐다. 뒷면은 유리이며 프레임은 스테인리스 스틸이다.

후면에는 1천200만화소 듀얼 카메라가 달려 있으며, 광각렌즈와 망원렌즈 모두 광학적이미지안정화(OIS) 모듈이 적용됐다. 이런 방식의 카메라 구성은 지난달 발표된 삼성 갤럭시노트8에 이어 2번째다.

쿡 CEO는 이 제품에 대해 "오리지널 아이폰 이래 가장 큰 도약"이라고 말했다.

이 제품의 가격(이하 미국 시장 기준)은 64GB 모델이 999 달러(112만6천 원)이며, 256GB 제품도 나올 예정이다.

애플은 또 아이폰 8과 8플러스 등 아이폰 일반모델 2종과 함께 LTE 통신 모듈이 탑재된 애플 워치 3세대(시리즈 3), 4K영상과 하이다이내믹레인지(HDR) 영상을 지원하는 인터넷TV 셋톱박스 '애플TV' 신모델을 공개했다.

이 제품들은 모두 미국 등 주요 시장에서 이달 22일 발매되며, 예약주문이 15일 시작될 예정이다. 그러나 한국 시장 발매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다.

아이폰8과 아이폰8플러스의 모델 가격은 각각 699 달러와 799 달러다. 이 제품들은 작년에 나온 아이폰7과 7플러스의 업데이트 모델에 해당하며, OLED 화면이 아니라 LCD 화면이 탑재됐다. 가상현실(AR) 기술에 최적화됐다는 것이 애플의 설명이다.

아이폰X, 8, 8플러스 등 올가을 나오는 애플 아이폰 신제품 3종은 모두 치(Qi) 방식의 무선충전을 지원한다.

LTE 통신 모듈이 탑재된 애플 워치 3세대 제품의 기본 모델 가격은 399 달러, LTE 모듈이 빠진 제품의 기본모델 가격은 329 달러다.

애플TV 신모델 가격은 179 달러다.

신제품 발표가 있던 12일 미국 나스닥 시장에서 애플의 주가는 장중 한때 전날 대비 0.78% 낮은 160.22 달러로 떨어졌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좋은기사 후원하고 응원글 남겨주세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