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시오카제호 출발 준비 중인 시오카제호의 모습
▲ 시오카제호 출발 준비 중인 시오카제호의 모습
ⓒ 서규호

관련사진보기


기타규슈의 JR모지코 역 근처에 위치한 기타규슈은행 레토르라인이라고 불리우는 철길에 위치한 미니관광토롯코 열차 시오카제호를 소개합니다. 아침 10시 첫차부터 시작해서 여름 한정은 오후 6시가 막차인 열차로 한 바퀴 도는데 약 30분이면 끝나는 코스입니다. 파란색의 디젤기관차와 2량의 오픈 공간에서 펼쳐지는 모지코역의 풍경을 직접 눈과 귀 그리고 몸으로 느낄 수 있습니다.

이곳 모지코역은 규슈와 혼슈를 연결해 주는 관문대교와 관문터널이 위치한 교통의 요지입니다. 이 열차노선은 모지코레토르 관광선(門司港レトロ観光線)이란 이름으로 최근에 기타규슈은행 레토르라인이란 이름으로 바뀌었습니다.

총 거리가 2.1Km의 짧은 거리죠. 총 78명의 고객만을 모시고 떠납니다. 열차 진행 방향의 왼쪽으로 타는 것이 아무래도 뷰가 조금 더 좋습니다. 아무래도 좋은 뷰에 앉는 것이 좋겠죠.

바닷속 터널 기다리는 듯한 열차 여행

규슈철도기념관 역에 사람들이 모입니다. 파란색의 도장이 정말 시원하게 느껴집니다. 관광열차라 이벤트도 있는데 열차 타기 전에 뽑기를 하는데 잘 뽑으면 시원한 음료수도 드립니다. 꽝은 없으니 부채라도 받으세요.

창문도 전부 오픈형입니다. 출발과 동시에 플렛폼의 직원이 손을 흔들며 정겹게 인사를 합니다.

자, 출발 해볼까요! 열차는 시속 15Km로 운행합니다. 열차 수송이 목적이 아닌 관광이기 때문에 마치 놀이공원의 기차를 타는 느낌이죠. 모지코 레토르가 왼쪽으로 천천히 보입니다. 전망대도 보이고요. 저 멀리 혼슈와 규슈를 연결해 주는 관문대교도 만날 수 있습니다. 혼슈의 시모노세키가 바로 눈 앞에 펼쳐집니다. 해협 건너 유메타워도 보입니다. 또 하나의 이벤트로 승차기념 촬영도 해주니 꼭 찍어 보시기 바랍니다.

설명중인 승무원 시오카제호의 승무원의 친절한 설명
▲ 설명중인 승무원 시오카제호의 승무원의 친절한 설명
ⓒ 서규호

관련사진보기


시오카제호 메카리터널을 지나갈때 펼쳐지는 시오카제호의 아름다운 모습
▲ 시오카제호 메카리터널을 지나갈때 펼쳐지는 시오카제호의 아름다운 모습
ⓒ 서규호

관련사진보기


내부에는 열차 아름다운 승무원이 열차와 열차가 지나가는 관광지를 설명합니다. 물론 일본어죠. 메카리터널(和布刈トンネル)을 지날 때 놀라지 마세요! 지붕을 보시면 파란 형광색으로 된 물고기와 바다생물들을 만납니다. 간몬 해협에서 만날 수 있는 해양 생물들을 볼 수 있습니다. 마치 우리가 바다의 터널을 지나는 듯한 착각에 빠질 정도로 황홀하죠!

종착역 근처의 관문대교 혼슈와 규슈를 이어주는 관문대교의 모습
▲ 종착역 근처의 관문대교 혼슈와 규슈를 이어주는 관문대교의 모습
ⓒ 서규호

관련사진보기


짧은 10분간의 편도 여행으로 간몬카이쿄메카리 역에 도착 합니다. 정말 눈 깜짝 할 시간입니다. 열차의 기관차는 양쪽에 달려 있는데 그 이유는 기관차가 돌 수 없는 구조라 양쪽에서 견인을 합니다.

이 열차는 2009년 일본 철도상에 특별표창을 받았습니다. 이런 것을 알고 타면 더 재미 있을거 같습니다. 출발역 기준 40분마다 이용이 가능합니다. 차를 놓치면 40분을 기다려야 합니다. 10시 출발이면 다음열차는 10시 40분 출발인 것이지요. 간콘카이쿄메카리 역에 내리면 작은 공원과 수영장 그리고 전기기관차 전시장 그리고 관문대교를 바로 밑에서 바라볼 수 있습니다.

해변을 산책하며 다시 열차를 타러 옵니다.

운행구간
규슈철도기념관 역<-->간몬카이쿄메카리 역


소요시간/운행간격
10분/40분

요금
편도 300엔 /1일 프리패스 600엔


좋은기사 후원하고 응원글 남겨주세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