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자유한국당의 선택은 결국 '국회일정 전면 보이콧'이었다.

자유한국당은 2일 오후 국회에서 긴급의원총회를 열어 김장겸 MBC 사장 체포 영장 발부를 "방송 장악 음모"로 규정하며, 지난 1일부터 열린 정기국회 일정에 일절 참여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자유한국당이 강력한 대여 투쟁으로 전환하면서,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처음 열린 정기국회는 공전 상태에 놓이게 됐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긴급 의원 총회에서 "모든 것을 걸고 투쟁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홍준표 대표는 "지금 이 정부에서 추진하는 방향을 보니까 더 이상 지켜보다가는 나라가 망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요즘은 보면 중국의 문화대혁명을 연상시킨다. 강성귀족노조를 앞장세워서 한국 사회전체를 강성귀족노조 세상으로 만들고 있다. 그 대표적인 게 언론노조다. 민주노총의 언론노조가 중심이 되어 MBC, KBS를 노영방송으로 만들어서 정권의 나팔수로 만들겠다는 그것이 이번 사태의 본질이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그는 김장겸 사장 체포영장 발부를 두고, "중대성, 긴급성도 없고 비례의 원칙에 반하는 체포영장을 청구해서 공영방송을 노영방송으로 다시 만들겠다고 하는 것은 결국은 정기국회를 앞두고 방송의 날을 계획적으로 택한 것 아닌가. 면밀한 시나리오로 준비를 한 것 아닌가. 노동부 근로감독관이 영장청구 결정을 할 수 있겠는가"라고 지적했다. 

그는 한국당 의원들을 향해 "야당이 된 이후에 첫 번째로 맞는 정기국회에서 나라 전체가 좌편향 노조의 나라로 가는 것을, 강성귀족노조의 나라로 가는 것을 우리가 막아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래서 오늘 여러분들의 의견을 허심탄회하게 듣고, 우리 원내에서 적극적인 투쟁을 정우택 원내대표를 중심으로 해주시고 저는 대국민투쟁을 하도록 하겠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노리갯감이 되고, 우스갯감이 되고, 저들이 노리는 보수우파의 궤멸에 희생물이 되고, 생존을 걸고 투쟁을 해야 할 시점이 아닌가. 저는 그렇게 생각한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정우택 원내대표는 "방송장악 음모가 드디어 드러났다"라고 강조했다. "이제 이 방송장악, 언론의 자유를 탄압해 자유민주주의 수호의 기능을 하는 우리 언론의 기능을 말살하는 소름끼치는 사건이 드디어 발생했다고 저는 판단을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는 "자유민주주의, 우리 언론을 장악하는 이제 이 정부가 좌파 포퓰리즘 독재정권으로 가는 그 시동이 걸렸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면서 "이러한 작태를 보고서 이것에 대해서 올바른 소리를 하고, 국민을 설득하고 올바르게 대한민국을 가게 할 수 있는 이런 역할을 할 수 있는 곳은 바로 저는 자유한국당밖에 없다"라고 밝혔다.

강효상 방송장악저지투쟁특별위원회 위원은 "DJ, 노무현 때 언론을 얼마나 탄압했는지 여러분들 아실 것이다. 지금 언론이 정권에 줄서는 이러한 DNA가 바로 DJ 때 생겨나지 않았는가"라면서 "김대중 대통령은 평화를 위한 대통령이 아니라 언론을 말살하고 탄압한 아주 독재자로 저는 이것을 규정하지 않을 수 없다"라고 전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의원들이 2일 오후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 발부와 관련 긴급 의총을 열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댓글14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이슈팀 기자입니다. 제가 쓰는 한 문장 한 문장이 우리 사회를 행복하게 만드는 데에 필요한 소중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랍니다. 댓글이나 페이스북 등으로 소통하고자 합니다.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행복의 무지개가 가득한 세상을 그립니다. 오마이뉴스 박혜경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