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말어때
ⓒ 피클

관련사진보기


문재인 대통령이 전시 작전통제권에 대한 환수 입장을 명확히 밝혔습니다. 21일 공개된 미국 <워싱턴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입니다. 이 신문의 랠리 웨이머스 기자가 "미국과의 현 협정에는 전시 작전통제권이 미군에 있다. 하지만 대통령님이 임명한 새 국방부 장관은 오랫동안 이 규정을 바꾸길 원해왔다"며 이에 동의하는지 묻자 문재인 대통령은 이렇게 답변했습니다.

"주권국가로서 우리는 적절한 시점에 우리 군에 대한 작전권을 환수해야 한다. 한미 양국은 조건이 맞으면 우리가 작전권을 환수하기로 이미 합의했다. 덧붙여 말하자면, 한국과 미국은 오랫동안 연합사령부 시스템을 유지해 왔다. (우리가) 작전권을 환수하더라도 이 연합사령부 시스템이 유지되는 한 우리 양국은 연합안보 체계를 지속할 것이고, 또 미군은 우리 안보체계 안에서 그들의 역할을 계속 수행할 것이다."

"As a sovereign state, we should have operational command of our forces returned to us at an appropriate time. Korea and the United States have already reached an agreement where we will receive operational control of our forces when the conditions are met. I would like to add that Korea and the U.S. have maintained a combined forces command system for a long time. Even if [we] were to get operational control back, as long as this combined system is maintained, our countries will continue to have combined security and U.S. forces will continue to play their part in our security."


댓글8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피클 추천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