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검색
클럽아이콘0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아~ 쫄깃하고 고소한 이 맛, 닭똥집 육회다.
 아~ 쫄깃하고 고소한 이 맛, 닭똥집 육회다.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남도에 가면 꼭 맛봐야할 닭요리가 있다. 촌닭 코스요리다. 닭요리를 코스별로 제대로 즐기기에는 전남 해남이 최적의 장소다. 해남 대흥사 가는 길에는 다양한 닭요리 전문점들이 많다. 어느 식당을 찾아가도 음식이 맛깔스럽고 가격도 엇비슷하다.

푸르른 봄철에 찾아간 땅끝 해남은 공기가 맑고 들녘은 푸르다. 해남에 가면 늘 찾던 그곳, 단골집이다. 굳이 식당 이름을 밝히지 않아도 이미지를 보면 닭요리 마니아들은 '아~ 그 집'하고 바로 눈치를 챌 것이다. 인기 많은 닭코스요리다. 다양한 요리를 선보여 어른아이 누구나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

닭똥집육회에 짜르르한 소주 한잔

 촌닭 코스요리 기본 상차림이다.
 촌닭 코스요리 기본 상차림이다.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가장 먼저 선보인 음식은 언제나처럼 닭육회다. 닭똥집은 먹기 좋은 크기로 얇게 썰고 닭발은 다져서 내온다. 닭육회는 참기름장과 환상의 궁합이다. 고소함과 쫄깃함이 공존하는 닭똥집육회에 목젖을 타고 넘는 짜르르한 소주 한잔은 진짜 매력적이다. 한번 맛보면 내내 이 맛을 못 잊어 다시 찾아올 정도로. 

인삼을 넣어 끓여낸 삼계탕이나 참옻나무와 함께 끓여낸 옻닭도 인기다. 하지만 이곳의 촌닭코스요리는 일부 마니아층이 찾는 그런 음식과 달리 모든 이들에게 골고루 사랑받고 있다. 닭 육회와 불고기 백숙 죽 등의 다양함으로 다가오기 때문이다.

 닭불고기는 상추쌈이 좋다.
 닭불고기는 상추쌈이 좋다.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양념에 버무린 닭불고기다.
 양념에 버무린 닭불고기다.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닭이 어찌나 큰지 백숙이 이어진다.
 닭이 어찌나 큰지 백숙이 이어진다.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닭 한 마리로 이렇게 다양한 닭고기의 참맛을 즐길 수 있다는 게 정말 행복이다. 쫄깃하고 담백한 맛의 진짜배기 촌닭 맛에 다들 감탄을 하게 된다. 닭육회에 이어 닭불고기 상추쌈에 한잔 술이 이어진다. 맛있는 닭불고기 맛에 덩달아 기분이 좋아진다. 

마무리는 닭죽이다. 녹두를 넣어 끓였다. 이것 또한 닭죽의 진면목을 제대로 보여준다. 부드러운 감칠맛이란 이런 것이구나 하면서 배가 부른데도 불구하고 숟가락이 쉬 멈추질 않는다. 해남에서 소문난 이곳에서의 촌닭코스 요리는 행복 그 자체다. 멀리까지 찾아온 보람이 있다.

 마무리는 닭죽이다. 녹두를 넣어 끓였다.
 마무리는 닭죽이다. 녹두를 넣어 끓였다.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다음 블로그 '맛돌이의 오지고 푸진 맛'과 여수넷통뉴스에도 실렸습니다. 오마이뉴스는 직접 작성한 글에 한해 중복 게재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10만인클럽아이콘

그는 해보다 먼저 떠서 캄캄한 신새벽을 가른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