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청탁금지법(김영란법)이 시행되면서, 공무원 조직을 비롯한 사회 전반에 큰 변화가 일고 있다. 강원도는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지역 경제가 위축될 것을 우려해, 10월과 11월 중 '각자내기 캠페인'을 추진한다.

강원도는 지난 6일 춘천 명동 일원에서 각급 기관과 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각자내면 아무 문제가 없다!', '각자내면 만사 OK!' 등을 구호를 내걸고 캠페인을 시작했다. 도는 이날 도청 근처 음식점에서 '각자내기 오찬'을 실시했다.

각자내기 캠페인을 실시하면서,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법 적용의 모호성과 적극성 해석으로 지역 경제가 전반적으로 위축되고 있다"고 밝힌 뒤, "각자내기 강원캠페인을 통해 위축된 분위기를 일신"했으면 하는 바람을 전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