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역사의 한 컷] "87년 이한열 최루탄 피격" 1987년 6월 9일, 교문 앞 시위 도중 경찰이 쏜 직격 최루탄에 뒷머리를 맞고 피 흘리며 쓰러지는 연세대 학생 이한열.
▲ [역사의 한 컷] "87년 이한열 최루탄 피격" 1987년 6월 9일, 교문 앞 시위 도중 경찰이 쏜 직격 최루탄에 뒷머리를 맞고 피 흘리며 쓰러지는 연세대 학생 이한열.
ⓒ 전승일

관련사진보기


* 이 그림은 1987년 6월 9일, <로이터> 한국지부 사진부장 정태원 선생님께서 촬영한 사진을 참고하여 그린 그림입니다. 해당 작업에 대해 '이한열기념사업회' 담당자와 직접 통화했음을 밝힙니다.

1987년 6월 9일, '박종철 고문살인 은폐 규탄 및 호헌 철폐 6·10 국민대회'를 앞두고 교문 앞 시위 도중 경찰이 쏜 직격 최루탄에 뒷머리를 맞고 피 흘리며 쓰러지는 연세대 학생 이한열.

고 이한열 열사는 피격 후 1987년 6월 민주항쟁의 한 복판에서 한 달여 동안 사경을 헤매다 7월 5일 22살의 나이에 사망했다. 당시 <로이터> 사진기자였던 정태원에 의해 촬영된 피격 당시의 사진은 <중앙일보> <뉴욕 타임스>에 실리면서 전두환 군사독재정권의 폭력적인 시위진압의 잔인성을 여실히 드러나게 만들었다.

이한열 열사의 장례식은 100만여 명의 추모 인파가 모인 가운데 1987년 7월 9일 '민주국민장'으로 치러졌다.


댓글10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스튜디오 미메시스>와 <오토마타 공작소> 대표감독으로 독립 애니메이션, 다큐멘터리, 오토마타, 만화, 그림에세이 작품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오마이뉴스 정치부 기자입니다. 조용한 걸 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