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하태경 새누리당 의원이 이재명 성남시장에 대해 환자수준이라고 비판했다.
 하태경 새누리당 의원이 이재명 성남시장에 대해 환자수준이라고 비판했다.
ⓒ 이경관

관련사진보기


새누리당 하태경(부산 해운대구기장군을) 의원이 이재명 성남시장에 대해 환자 수준이라고 비판했다.

하태경의원은 지난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황선, 신은미가 조용해지고 통합진보당이 해체 돼 그 다음 누가 등장할까 궁금했는데 이분이었군요"라며 이재명 성남시장을 비꼬았다.

28일 이재명 성남시장이 '양우공제회의 존재로 세월호의 실소유자는 국정원일 확신이 더 커졌다고 주장'한데 따른 비판으로 관련기사를 첫 보도한 <오마이뉴스> 기사도 같이 링크했다. <관련기사: 이재명 성남시장 "세월호 실소유자, 국정원일 확신 커져">

그는 또 "성남시민이 참 가련합니다. 이건 거의 입원해야 될 상태로 보이는데요. 시 행정을 환자 수준인 분이 맡고 있으니 얼마나 불안하겠습니까?"라고 우려했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