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박근혜 대통령은 한국미래연합 창당준비위원장이었던 지난 2002년 5월 11일부터 14일까지 3박4일 동안 북한을 방문했다. 야당 지도자로서는 이례적으로 당시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과도 면담을 했다. 박 대통령은 귀국한 뒤 <연합뉴스> 기자와 만나 자신의 방북 소회를 구술했고, <연합뉴스>는 이를 바탕으로 방북기를 보도했다.

박 대통령은 최근 재미동포 신은미씨의 '통일 토크 콘서트'를 '종북 콘서트'라 지칭하며 사회적 갈등을 우려했다. 이에 <오마이뉴스>는 지난 2002년 박 대통령의 방북기 주요 발언을 '카드뉴스'로 정리했다. [☞ 같이보기: 신은미의 '재미동포 아줌마, 북한에 가다' ]




댓글12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에서 인포그래픽 뉴스를 만들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