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안철수 의원, 김성식 의원 합류 "천군만마 얻은 마음" 안철수 무소속 의원과 윤여준 새정치추진위원회 의장이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새정추 사무실에서 열린 공동위원장단 회의에서 공동위원장으로 합류한 김성식 전 의원을 반기며 박수를 치고 있다. 이날 김성식 새정추 공동위원장은 "국민의 마음속에서 새정치의 열망을 일으켜 대한민국 정치를 새롭게 할 수 있는 준비를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김성식 전 의원이 안철수 의원의 신당 창당 준비기구인 새정치추진위원회(아래 새정추)에 공동위원장으로 합류했다.

김 전 의원은 24일 서울 여의도 새정추 사무실에서 열린 공동위원장단 회의에 참석해 "(신당) 창당선언은 기존의 낡은 정치틀을 깨고, 재구성 해 보라는 국민의 열망을 실현하는 출발점"이라 밝히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이어 "국회의원을 하면서 정치를 바로잡아 보려고 발버둥쳤지만 좌절도 많이 겪었다, 정치가 항상 새로워져야 한다는 국민적 바람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 전 의원의 합류로 안철수 신당의 창당 작업은 더욱 가속화 될 전망이다. 김 전 의원 역시 "공동위원장의 역할은 짧으면 짧을수록 좋다"며 창당 작업에 속도를 높일 것을 예고했다.

김 전 의원은 새누리당의 전신인 한나라당 출신으로 지난 18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당시 당내에서 중도성향의 소장파로 분류됐으면 2011년 한나라당의 재창당을 추진하다 막히자 탈당했다. 김 전 의원은 지난 대선 당시 안철수 후보의 진심캠프에서 공동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았고, 이후에도 안 의원 측과 신당 창당과 관련한 논의를 계속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안철수 의원은 이날 김 전 의원의 합류와 관련해 "대선 때부터 늘 한결같은 마음으로 새정치를 위해 헌신해 오셨다, 창당 준비 과정에서는 조언뿐 아니라 여러 가지 일을 맡아주시는 것이 좋겠다는 요청을 했다"며 "같은 마음으로 동참하기로 해주시기로 하셔서 천군만마를 얻은 마음"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철수 의원은 이날 김한길 민주당 대표와 오찬 회동에 참석해 기초선거 공천폐지 등 정부여당의 대선 공약 폐기와 관련한 공동 대응을 논의할 예정이다.


댓글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전국언론노조 오마이뉴스지부장. 차이가 차별을 만들지 않는 세상.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