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7일 새누리당 홍문종 사무총장은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국회에 제출된 검찰의 대선개입 트윗 수사 내용을 반박했다. 새누리당은 "국가정보원 대선·정치개입사건 특별수사팀이 공소장 변경허가 신청서에서 밝힌 트위터 글 5만 5689건 중에 2500~3000건 정도가 심각한 오류"라고 주장하며 대표적인 사례 77건을 소개했다.

당시 박근혜 후보를 지지하는 것으로 분류된 글들이 '단순 트윗'이거나 박 후보를 비판하는 내용이고, 문재인·안철수 후보를 반대하는 글들도 실제로는 두 후보를 지지하는 글들로 분류가 잘못됐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새누리당은 그 첫번째로 아래의 트윗을 공개했다.

RT@******: 경향일보에도 소개되었던 내용입니다. @RT******: 진짜요? RT@****** 안철수도 트위터를 합니다. 비공개 계정으로 나꼼수팀 조국 오연호 미디어 다음 대표 진중권 공지영 김여

이에 대해 검찰은 이 트윗이 '안철수 반대'라고 보았고, 새누리당은 '안철수 지지'라는 상반된 의견을 내놓았다. 기자가 실제 원문을 찾아봤더니 이랬다.

RT@******: 경향일보에도 소개되었던 내용입니다. @RT******: 진짜요? RT@****** 안철수도 트위터를 합니다. 비공개 계정으로 나꼼수팀 조국 오연호 미디어 다음 대표 진중권 공지영 김여진 김제동을 팔로우 하고 있죠. 공개 못하는 이유가 좌좀 트윗 계정들만 트친이라 부끄러웠나 봅니다

이 글의 내용은 안철수가 비공개 계정으로 트위터를 하고 있으며, '좌좀(좌파 좀비)'들과 '트친(트위터 친구)'를 하고 있어서 공개하지 않고 비공개로 트위터 활동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유명 트위터리안 A씨가 트위터로 온 질문에 <경향일보>에도 소개되었다고 답한 내용, 국정원 직원이 리트윗한 트윗이기도 하다.
 유명 트위터리안 A씨가 트위터로 온 질문에 <경향일보>에도 소개되었다고 답한 내용, 국정원 직원이 리트윗한 트윗이기도 하다.

 유명 트위터리안 A씨가 답한 원문
 유명 트위터리안 A씨가 답한 원문

당시 유명 보수 트위터리안이던 A씨는 한 트위터리안 B의 질문에 원문을 포함시키는 방식으로 답글을 작성했다. 그 과정에서 트위터 최대 용량인 글자수 140를 넘게 되자 A씨는 '긴글 트윗' 기능을 이용해 글의 뒷부분을 링크에서 볼 수 있게 처리했다.

링크로 처리한 부분은 "비공개 계정으로 나꼼수팀 조국 오연호 미디어 다움 대표 진중권 공지영 김여진 김제동 등을 팔로우 하고 있죠 공개 못하는 이유가 좌좀 트윗 계정들만 트친이라 부끄러웠나 봅니다"로 개혁적 성향의 유명 트위터리안을 '좌좀(좌파 좀비)'으로 비방하고, 안철수를 편향적인 트위터리안만 팔로우하는 사람이라고 주장한 것이다. 이 트윗은 A씨에게 질문을 던진 B뿐만 아니라 국정원 직원에 의해 RT(리트윗)됐다.

새누리당은 이 트윗이 '안철수 지지'라며 검찰이 '안철수 반대' 트윗으로 '왜곡'했다고 주장했다. 독자들의 생각은 어떠신가? 안철수 지지인가, 아닌가?

이밖에도 새누리당은 '단순 트윗'이라고 주장한 트윗 중에서도 '이명박 정부를 옹호'하는 내용이 보였다. 이명박 정부의 정책으로 신용등급이 상승했다는 내용, 이명박과 푸틴이 가스관 문제에 협력한다는 내용, 대한민국이 선진환경국가로 나아간다는 내용, 이명박 대통령이 APEC 총회에 비공개 정상회담을 가지는 게 주목된다는 내용, 이명박과 푸틴이 가스관 문제에 긴밀히 협력한다는 내용, 재정건전성 등 (이명박)대통령의 성공적 국정운영으로 등급이 상향조정됐다는 내용이었다.

그동안 새누리당은 검찰이 정치적 목적으로 트윗을 왜곡했다고 주장해 왔다. 하지만 새누리당은 이번에는 자신의 정치적 목적을 위해 트윗을 왜곡, 허위 주장을 했다. 여기에 대해 새누리당은 무엇이라 말할지 기대된다.


댓글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