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실시간뉴스 창원대 교수, 국회의장에 헌법재판관 8명 탄핵 청원

(서울=김호준 기자) 뮤지컬 영화 '레미제라블'을 패러디해 공군이 제작한 동영상이 유튜브에서 조회 수 30만건을 돌파하는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공군본부 미디어영상팀이 제작, 지난 6일 '레밀리터리블'이라는 제목으로 인터넷에 공개한 13분짜리 동영상은 공군 병사들이 눈 덮인 계룡대 비상활주로에서 제설 작업을 하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죄수들이 배를 끄는 레미제라블의 첫 장면을 패러디해 병사들이 당직사관(자베르 중위)의 감독 아래 제설 작업을 하면서 영화에 나오는 'Look Down'을 개사한 '제설 제설 삽을 들고서'라는 노래를 부르는 장면은 절로 웃음을 자아낸다.

제설 작업을 하던 장발장 이병의 여자친구가 면회를 왔으나 자베르 중위는 장 이병에게 계속 제설작업을 할 것을 지시하고 이에 장 이병이 반발하는 장면도 영화 속 자베르와 장발장의 갈등구조를 패러디한 것이다.

이 동영상에 등장하는 공군 장병들은 장면마다 영화에 등장하는 음악인 'I Dreamed a Dream', 'The Confrontation', 'Do You Hear the People Sing?' 등을 개사한 노래를 부른다.

70여명의 공군본부 장병들이 합작해 만든 이 동영상은 수준급의 노래 실력과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유튜브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면서 조회 수가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

7일 오전 11시 10분 현재 조회 수 36만 610건을 기록하고 있다.

국내의 한 트위터 이용자가 레미제라블에서 자베르 역을 맡은 배우 러셀 크로우(@russellcrowe)에게 이 동영상을 트윗하자 러셀 크로우도 자신의 트위터 팔로어들이 볼 수 있도록 리트윗하기도 했다.

영국 텔레그라프 온라인판도 이날 한국군이 만든 레미제라블 패러디 동영상이 유튜브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보도했다.

공군본부 미디어영상팀의 천명녕 소령은 "공군 블로그에 올릴 영상 콘텐츠를 고민하다가 최근 우리나라에 눈이 많이 와서 병사들이 제설 작업을 많이 하는 것과 레미제라블의 연기를 연결해보자는 아이디어로 패러디 뮤지컬을 만들었다"며 "공군 군악대와 공군본부 장병들이 함께 만든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4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