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실시간뉴스 "백설공주 짝사랑, 가슴에 응어리가 맺혔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센터장 이상조)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른 고3 수험생들을 위해 특별 영화상영회를 운영한다. 이번 상영회는 입시준비로 고생한 수험생들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인권의 소중함과 예술적 감성을 채울 수 있도록 마련된 무료관람 행사이다.

상영작은 국가인권위원회에서 기획된 작품으로 ▲청소년 인권문제를 다룬 영화 '달리는 차은' ▲외국인 노동자에 대한 차별과 우리 안의 편견을 다룬 영화 '바나나 쉐이크' ▲북한에서 온 새터민 문제를 다룬 영화 '이빨 두 개' ▲네팔 여성 노동자가 행려병자로 취급되어 정신병원에 갇혀 있었던 실화를 다룬 영화 '믿거나 말거나, 찬드라의 경우' 등 4편이다.

관람은 50인 이상 단체로 전화예약을 통해 선착순으로 접수를 받는다. 11월에서 연말까지 학교별로 자율적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관람 장소는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 2층 공개홀이다. 문의/051-749-9516.


모바일앱 홍보 배너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4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