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나라당과 자유선진당 의원들이 KBS 수신료 1,000원 인상안을 국회 문방위 법안심사소위에서 강행처리한 가운데, 21일 오전 여의도 국회앞에서 KBS수신료인상저지범국민행동 소속 시민단체 회원들이 '수신료 인상 날치기 5적(한선교, 강승규, 조윤선, 김성동, 김창수 의원), 반드시 심판하겠다'는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기자회견 참석자들이 "수신료 인상, 한나라당 의원들의 무덤이다" "공영방송을 MB나팔수로 만들어 놓고, 무슨 염치로 수신료 인상이냐"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있다.

한나라당과 자유선진당 의원들이 KBS 수신료 1000원 인상안을 국회 문방위 법안심사소위에서 강행처리한 가운데, 21일 오전 여의도 국회 앞에서 KBS수신료인상저지범국민행동 소속 시민단체 회원들이 '수신료 인상 날치기 5적(한선교, 강승규, 조윤선, 김성동, 김창수 의원), 반드시 심판하겠다'는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기자회견 참석자들이 "수신료 인상, 한나라당 의원들의 무덤이다" "공영방송을 MB나팔수로 만들어 놓고, 무슨 염치로 수신료 인상이냐"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있다.


태그:#KBS수신료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