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 악법'에 반대하며 파업 중인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 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 돼! 재벌방송 안 돼!'가 적힌 풍선을 날린 뒤 서울시내 곳곳으로 흩어져 전단지를 나눠주며 대국민 선전전을 펼쳤다.

행사에 참석한 김완태, 박혜진, 박경추, 서현진, 이정민, 이주연, 최현정, 한준호 등 아나운서들은 행사를 마친 뒤 한자리에 모여 팔을 들고 '투쟁!'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기도 했다. 그동안 파업 집회 때마다 집중적으로 관심을 받아 온 여성 아나운서들도 이때만큼은 목도리를 풀고 얼굴을 내놓으며 밝은 표정으로 '투쟁!'을 외쳤다.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파업중인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린 뒤 서울시내 곳곳으로 흩어져 전단지를 나눠주며 대국민선전전을 펼쳤다. 김완태, 박혜진, 박경추, 전종환, 서현진, 이정민, 이주연,  최현정, 한준호 등 풍선날리기 행사에 참석했던 아나운서들이 '투쟁!'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언론노조 파업투쟁에 동참하고 있는 김완태, 박혜진, 박경추, 전종환, 서현진, 이정민, 이주연, 최현정, 한준호 등 MBC아나운서들이 풍선날리기 행사에 참석한 뒤 '투쟁!'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파업중인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린 뒤 서울시내 곳곳으로 흩어져 전단지를 나눠주며 대국민선전전을 펼쳤다. 풍선날리기 행사에 참석했던 박혜진 아나운서가 동료들과 함께 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혜진 아나운서가 동료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파업중인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린 뒤 서울시내 곳곳으로 흩어져 전단지를 나눠주며 대국민선전전을 펼쳤다. 풍선날리기 행사에 참석했던 아나운서들이 '투쟁!'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풍선날리기 행사에 참석했던 아나운서들이 '투쟁!'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MBC노조가 파업중인 가운데 5일 오후 이주연, 이정민 아나운서가 동료들과 함께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리기 위해 올라가고 있다.
 이주연, 이정민 아나운서가 동료들과 함께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리기 위해 올라가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파업중인 MBC노조 박성제 위원장(가운데)과 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리기 위해 올라가고 있다.
 MBC노조 박성제 위원장(가운데)과 노조원들이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리기 위해 올라가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파업중인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리기 전 함성을 지르고 있다.
 MBC노조원들이 풍선을 날리기 전 함성을 지르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파업중인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리고 있다.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리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한나라당의 언론장악 7대악법에 반대하며 파업중인 MBC노조원들이 5일 오후 서울 남산 팔각정앞에서 '조중동 방송 안돼! 재벌방송 안돼!'가 적힌 풍선을 날릴 예정인 가운데 행사 시간이 임박하자 경찰 수백명이 팔각정앞으로 모여들고 있다.
 MBC노조원들이 남산 팔각정앞에 집결할 시간이 임박하자 경찰 수백명이 팔각정앞으로 모여들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관련기사]
☞ [동영상] 서현진 아나운서 "밥그릇? 시청자 위해 거리로 나왔다"
☞ [동영상] 김주하 "MBC가 재벌과 언론사 소유가 된다면..."
☞ 최시중 발언 논란 "올해 미디어 빅뱅 일어날 수밖에"
☞ '방송 손보기' 나선 유인촌 장관 "언론노조 파업은 불법"
☞ MBC 엄기영 사장, 노조에 "파업 중단 촉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로 일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