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나라당 돌아오라' 신문광고 내고싶다"

사학법 무효화를 위한 장외투쟁에 전념하며 국회 일정을 전면 거부한 한나라당을 향해 심상정 민주노동당 의원단부대표가 남긴 말. 심 수석부대표는 20일 정례브리핑에서 "시급한 민생현안이 산적해 있다"며 국회 정상화의 시급함을 역설. 심 부대표는 진위 논란이 되고 있는 황우석 서울대 교수의 줄기세포에 빗대어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의 정치에 대한 진실성을 조사하면 '민생개혁 줄기세포'는 0으로 나올 것"이라고 냉소. "중요한 것은 민생개혁을 풀어나가고자 하는 진정성"이라고 여야를 압박. (20일 오후 1시)


태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