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3회-'미쓰비시와 말뚝'
일제강점기에 미쓰비시 중공업에 강제 징용된 근로정신대 할머님들에 대한 피해보상 협상이 최종 결렬됐다. 그런가 하면 위안부 소녀상에 말뚝 테러한 스즈키 노부유키에 대해 우리나라 법무부가 입국 불허 조치를 내렸다. 오늘 이털남에서는 이 두 사건을 턴다. '근로정신대 할머니와 함께 하는 시민모임'의 이국언 사무국장,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의 윤미향 상임대표가 차례로 출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