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충무로 인쇄골목 건물 지하창고서 화재... 인명피해 없어

옥상으로 대피했던 1명 구조...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 등 조사 예정

등록 2022.07.01 11:50수정 2022.07.01 12:04
0
원고료로 응원
 
a

1일 오전 9시 15분께 서울 중구 인쇄골목 건물 지하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 정호섭

  
서울 중구 충무로 인쇄골목에 있는 한 건물 지하 창고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서울 중부소방서는 1일 오전 9시 15분께 화재 발생 및 신고를 접수했으며, 옥상으로 대피했던 1명을 구조 완료했다. 인명 검색을 실시한 결과 당시 내부에 사람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하고, 현재 소방차 28대와 인원 103명을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진압되는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사진 독자 정호섭 제공)
 
a

1일 오전 9시 15분께 서울 중구 인쇄골목 건물 지하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 정호섭

 
a

1일 오전 9시 15분께 서울 중구 인쇄골목 건물 지하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 정호섭

 
a

1일 오전 9시 15분께 서울 중구 인쇄골목 건물 지하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 정호섭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AD

AD

인기기사

  1. 1 윤 대통령, "이XX들" "바이든 쪽팔려서" 막말... 민주당 "외교참사"
  2. 2 이쯤되면... 국민들은 정말 나라가 불안하다
  3. 3 "제 귀엔 안 들려" "자해외교 빌런은 문재인" 윤핵관의 방어전
  4. 4 [단독]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위원 4명, '박사' 아니었다
  5. 5 김은혜 "윤 대통령 발언, 우리 국회 향한 것"...'쪽팔려서' 주어는 윤 대통령?
연도별 콘텐츠 보기